FASHION

2019 부산국제섬유패션전시회, 패패부산으로 개최

부산국제섬유패션전시회

제 20회 2019 부산국제섬유패션전시회가 ‘패패부산(Fashion & Passion, 이하 패패부산)’이란 이름을 달고 오는 10월 31일부터 3일간 부산 벡스코 제1전시관에서 개최된다.

부산섬유패션산업연합회(회장 박만영)가 주최하는 부산국제신발섬유패전시회는 국내 유일의 신발·섬유·패션 복합 전시회로, 첨단 기능성 섬유소재, 신발, 산업용소재, 패션의류, 패션잡화, 한복, 액세서리 등 총 310개 업체, 740여 부스를 마감해 참가기업과 국내외 바이어 매칭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10월 31일(목) 오전에는 신발, 산업용 섬유, 패션의 미래 100년 비전을 맞이하여 “미래비전선포식” 개막행사를 진행한다. 미디어 아트 퍼포먼스와 부산의 과거로부터의 미래에 대한 신발, 산업용 섬유, 패션산업이 나아가야할 비전 메시지를 선포한다.

이번 패패부산은 섬유패션 브랜드들의 판로를 적극 확대하기 위해 핵심 바이어를 구성하여 2일에 걸쳐 브랜드 패션쇼, 이커머스 프레젠테이션쇼를 준비했다.

브랜드 패션쇼는 전국 8개의 우수 패션브랜드(스튜디오 디 빼를라, 홀리넘버세븐, 만지, 메인부스, 비건타이거, 소피앤테일러, 말렌, 잔키)를 선정했다. 또한 국내외 핵심바이어 20업체를(엘롯데, LF몰 패션팀, 11번가 패션TFT, YIC컴퍼니(글로벌커머스), CJ몰 패션팀 등) 초청, 바이어와 사전 매칭하여 전략화한 쇼 구성으로 최대의 매출성과를 내고자 한다.

또한 패션산업이 이커머스 시장으로 변화되는 트렌드를 리드하기 위해 부산지역 패션브랜드 6개(세아뜨, 동산스포츠, 라이프글라스, 스튜디오 디 빼를라, 동성INC, 새반석컴퍼니)를 선정하여 기업 대표가 직접 기업홍보, 브랜드 컨셉, 제품소개 등을 바이어에게 효과적으로 전달하는 프레젠테이션쇼를 진행하여 활발한 제휴와 실질적 매출 확보에 나선다.

특히 전국 최대 온라인 패션 트렌드를 선도하는 무신사, 중고나라, NHN, 에이티브 편집샵, 롯데홈쇼핑, 하이서울쇼룸 등 국내 다수 진성바이어를 초청하여 이커머스시장 진출에 대한 지역브랜드들의 시작을 알릴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

뿐만 아니라 한두이서, 타오바오글로벌, 한국타오패션협회 등 중국 빅바이어를 초청하여  1:1 사전 매칭 상담 시스템을 운영하며 국내 섬유패션업체의 수출 확대와 내수 거래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보 보여진다.

이외 전시 테마관으로는 섬유소재혁신관을 조성하여 부산섬유소재진흥센터의 연구 개발 제품을 선보이며, 부산지역 소재 제조 기업 약 20개를 선보인다. 또한 대구섬유소재관에서는 한국섬유마케팅센터(KTC)가 참가하며 대구 지역의 의류 소재 제조 생산 기업들을 소개한다.

스마트패션관에서는 IT 시장을 성공적으로 개척하여 정보통신의 세계를 주도적으로 이끌어 나가고 있는 대표기업 유스하이텍, 디지털섬유프린트 유통 및 컨설팅 사업을 하고 있는 DTST, 3D 가상의류 제작 전문기업인 디쓰리디(D3D)가 참가하여 4차산업혁명에 대응할 수 있는 디지털 패션을 선보인다. 아울러 스마트 봉제기계관에서는 미파종합미싱, 승일정밀자동화, 성우정밀 등 재봉기, 감속기, 자동 단추 공급기 등 자동화된 첨단 봉제기기를 선보일 예정이다.

빅브랜드존에서는 부산을 대표하는 빅브랜드로서 스포츠 아웃도어를 넘어 라이프 스타일을 선도하는 콜핑, 신사의 품격을 높여주는 파크랜드가 참여하고 여성 어덜트 캐주얼 1등 브랜드인 크로커다일레이디와 비비드한 컬러감과 유머러스한 아트워크가 절정인 골프웨어 까스텔바작 등 브랜드를 전개하는 형지가 처음으로 참가한다.

한편, 부산섬유패션산업연합회에서 운영하는 부산패브릭메이커랩에서는 에코백 만들기, 가죽운동화 키링 만들기, 라탄공예 책갈피, 마르라메 인형 등 다양한 원데이 클래스가 준비되어 있으며 패션디자이너들의 편집샵의 플리마켓운영으로 일반 시민참관객들을 위한 행사가 마련되어 있다.

부산섬산련 관계자는 “패패부산은 부산을 대표하는 국내 신발·섬유·패션 복합 전시로 올해 뜻 깊은 20주년을 맞았다”면서 “참여기업의 최대 홍보, 비즈니스 창출 극대화를 우선으로 모든 행사를 준비한다고 밝혔으며 우수한 참가업체 유치와 양질의 바이어 초청에 최선을 다하였다”라고 말했다.

전시회 관련 문의는 부산패션위크 홈페이지 및 전시사무국(btfa@fashioncity.or.kr / 051-744-6321)으로 하면 된다.

166 Likes
24 Shares
0 Comments

강채원

슈즈, 백, 주얼리 등 액세서리를 담당합니다. 희귀한 액세서리와 공예 등에 관심이 많아요. kangcw.fs@gmail.com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