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질주본능’ 뉴발란스, 러닝 독려 캠페인 전개

글로벌 스포츠 브랜드 뉴발란스(NEW BALANCE)가 ‘질주본능’ 캠페인을 전개한다. 뉴발란스가 전개하는 이번 캠페인은 외부 활동이 적어질 수 밖에 없는 현 상황 속에서도, 모든 이들이 움츠려 들기보다는 계속해서 움직일 수 있도록 독려하기 위해 기획되었다.

질주본능 캠페인의 카피라이트 ‘어차피 뛸 거잖아.’는 ‘우리 모두에겐 뛰고자 하는 숨겨진 본능이 있다. 어차피 뛸 거잖아, 멈춰 있지마’란 의미를 지니고 있다.

캠페인에는 뉴발란스 대표 모델인 김연아 선수를 비롯해 허훈 선수, 김하성 선수, 오승환 선수, NBx 러닝크루가 출연해 시선을 끈다.

한편 뉴발란스는 뛰어난 스피드와 반발력을 자랑하는 러닝화 퓨어셀 라인을 출시한다.

퓨어셀은 러닝화에 적용된 핵심 미드솔 기술로서 최상의 반발력과 탄력 있는 착화감으로 러너들의 최대 스피드를 끌어낸다.

이번에 출시되는 퓨어셀은 엘리트라인인 퓨어셀 TC부터 스피드리프트, 퓨어셀 프리즘(Prism), 퓨어셀 프로펠(Propel) 등 모델의 특성에 따라 카본 플레이트, 피벡스 플레이트, 미디얼 포스트 등 추가적인 기능을 달리하여 목적에 맞게 세분화된 라인업을 선보인다. 가격은 프리즘이 139,000원, 프로펠이 119,000원으로 책정됐다.

뉴발란스 관계자는 “퓨어셀 미드솔은 러닝화 뿐만 아니라 카와이 레너드의 시그니처 농구화인 OMN1S 라인 등 뉴발란스의 스포츠라인의 퍼포먼스를 위해 다양하게 사용되고 있다”며 “반발력과 스피드를 한층 높여주는 퓨어셀 플랫폼에 대한 러너들의 관심이 뜨거울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44 Likes
4 Shares
0 Comments

김수경

여성복, 캐주얼 담당 에디터입니다. 셀럽스타일 및 국내외 컬렉션을 전문적으로 취재합니다. designers@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

Adblock Detected

Please consider supporting us by disabling your ad block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