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플리스로 보온과 스타일 모두 잡아라

코로나 블루 이슈로 집콕 쇼핑을 즐기는 요즘, 갑자기 떨어진 기온탓에 장바구니에는 얇았던 여름 옷들이 사라지고 초겨울까지 착용할 수 있는 실용적인 아이템이 하나 둘 늘어가고 있다.

그중 패션 피플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아이템은 단연 플리스다. 보온과 스타일 모두 잡을 수 있는 간절기 만능 소재 플리스를 나만의 스타일로 소화하는 방법을 알아보자.

# 플리스 재킷으로 보온성도 잡고 스타일도 잡고

<사진출처=왼쪽부터 세로 나우, 노스페이스, 시스템, 보카바카, 큐리티, 토스, 에스제이에스제이>

일교차가 큰 날씨일수록 출근길 고민은 더욱 깊어진다. 어디에나 가볍게 툭 걸칠 수 있는 플리스 재킷은 가벼운 무게감으로 활동성이 높지만 캐주얼한 무드가 강하여 자칫하면 뻔한 스타일로 여겨질 수 있다.

페미닌한 데님 서스펜더 원피스와 컬러감이 있는 베레모를 매치하여 캐주얼한 무드를 중화시키고 화이트 스니커즈로 활동성을 높임과 동시에 심플한 액세서리를 더하여 룩에 과하지 않은 포인트를 주어 부담스럽지 않은 데일리룩을 완성해보자.

# 플리스, 모자에서도 계속된다

<사진출처=왼쪽부터 세로 프론트로우, 오니츠카타이거, 에스쏠레지아, 에스제이에스제이, 마티아스, 레테, 클럿 스튜디오, 뷰>

‘플리스 소재가 재킷의 전유물로 여겨지던 시대는 지났다’며 많은 브랜드에서 플리스 소재를 사용한 제품들이 출시되고 있다.

베이직한 디자인의 버킷햇 역시 플리스 소재로 스트리트 무드를 더하여 보온성과 스타일리시함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을 수 있는 키 아이템으로 자리 잡았다.

기온차가 큰 간절기를 대비한 데님 재킷과 코듀로이 소재의 스커트를 함께 매치하여 세련된 룩을 연출할 수 있으며, 컬러감이 있는 레더백과 틴트 선글라스로 포인트를 주어 자칫 지루할 수 있는 룩에 생기를 불어넣어 슬기로운 집콕 쇼핑을 완성해보자.

34 Likes
4 Shares
0 Comments

김수경

여성복, 캐주얼 담당 에디터입니다. 셀럽스타일 및 국내외 컬렉션을 전문적으로 취재합니다. designers@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