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OK BOOK

‘인간 디올’ 수지, 팔색조 매력

배우 수지가 시크 하면서도 캐주얼한 팔색조 같은 매력을 뽐낸 화보를 공개했다.

프랑스 럭셔리 브랜드 ‘디올(Dior)’과 함께한 수지는 하퍼스 바자 5월호의 3가지 커버 화보를 장식했다.

커버 화보 속 수지는 디올의 FALL21 신상 컬렉션을 선보였다. 레드&블루 라이트 웨이스트 울 체크앤디올 타탄(Check’n’Dior Tartan) 뷔스티에와 스커트에 이너로 레드& 블루 조젯 팝 하트(Pop Heart) 블라우스를 착용했다. 여기에 디올의 아이코닉한 레이디 디올 백으로 포인트를 주어 고급스러우면서도 클래식한 무드를 완성했다.

또 다른 화보 속 수지는 네이비 블루 컬러 울 재킷과 스트라이프 패턴 하이넥 스웨터와 함께, 에크루 와이드 스프라이프 코튼 실크 팬츠를 매칭했다. 여기에 CD 시그니처가 새겨진 화이트 펄 소재인 디올 트라이벌(DIOR TRIBALES) 이어링을 비롯한 악세서리를 매치, 시크한 무드를 연출했다.

한편, 디올과 함께한 수지 화보와 인터뷰는 하퍼스 바자 5월호에서 만나볼 수 있다.

37 Likes
4 Shares
0 Comments

김수경

여성복, 캐주얼 담당 에디터입니다. 셀럽스타일 및 국내외 컬렉션을 전문적으로 취재합니다. designers@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