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디올, 파리 생제르맹과 첫 파트너십 체결

<사진제공=디올(Dior)>

프랑스 럭셔리 브랜드 ‘디올(Dior)’이 파리 생제르맹(PSG) 팀과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디올이 스포츠 클럽과의 파트너십을 맺은 것은 최초이며, 향후 두 시즌 동안 파리 생제르맹 팀을 위해 새로운 작품을 선보일 예정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사진제공=디올(Dior)>

디올 남성 컬렉션의 아티스틱 디렉터 킴 존스가 선보이는 파리 생제르맹 팀의 캐주얼 및 포멀한 룩은 블랙 컬러와 네이비 블루 컬러를 조합하여 캐주얼 하면서도 격식 있는 분위기를 연출한다. 특히, 해링턴 재킷과 니트 스웨터, 폴로 셔츠로 구성된 캐주얼한 룩은 ‘Paris Saint-Germain’ 패치와 ‘CD 아이콘’ 이니셜 자수 장식을 더해 시선을 사로잡는다. 디올의 아이코닉한 Dior Oblique 모티브가 돋보이는 블랙 가죽 소재와 Dior Explorer 더비 슈즈를 매치하여 캐주얼한 매력을 더했다.

한편, 포멀한 의상으로는 캐시미어 코트와 재킷, 셔츠, 그리고 팬츠에 블랙 가죽 소재의 Dior Timeless 캡토 더비 슈즈를 매치했다. 디올의 노하우가 고스란히 드러나는 세심한 디테일이 반영된 의상을 비롯해 블랙 그레인 카프스킨 소재의 상징적인 Saddle 백과 ‘Paris Saint-Germain’ 로고를 장식한 자카드 타이, 그리고 블랙 및 네이비 블루 컬러로 완성된 양면 벨트를 통해 전체적인 룩에 세련미를 더했다.

27 Likes
4 Shares
0 Comments

강채원

슈즈, 백, 주얼리 등 액세서리를 담당합니다. 희귀한 액세서리와 공예 등에 관심이 많아요. kangcw.fs@gmai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