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폴라로이드 스타일, ‘레인보우 헤이즈’ 겨울 신제품 출시

하이라이트브랜즈(대표 이준권)가 전개하는 라이프스타일웨어 브랜드 폴라로이드 스타일(Polaroid Style)이 2021 겨울신제품 ‘레인보우 헤이즈(Rainbow Haze)’ 컬렉션을 출시한다.

폴라로이드 스타일의 ‘레인보우 헤이즈 컬렉션’은 후리스는 간절기 제품이란 고정관념에서 벗어나 다양한 디자인의 이너웨어, 한 겨울용 아우터로 활용폭을 넓힌 점이 특징. 이에 ‘레인보우 헤이즈’ 라인은 가볍고 보온성 높은 후리스의 장점을 바탕으로, 맨투맨과 반집업, 후드티 등을 포함해, 더플코트 등 총 9종 토털 데일리웨어로 구성돼 있다.

겨울시즌에 맞춰 컬러에도 변주를 줬다. 폴라로이드 카메라 헤리티지를 잇는 고유의 알록달록한 컬러감에 빈티지한 악센트를 가미해 채도를 낮춘 부드러운 분위기가 주요 컨셉이다. 컬렉션 이름에 ‘헤이즈(Haze)’가 함축한 바대로 폴라로이드의 쨍한 컬러 스펙트럼을 연무, 안개처럼 눈이 편안해지는 컬러로 풀었다. 핑크, 올리브 등 빈티지 컬러에 따뜻한 질감의 후리스를 조합해 한결 따뜻한 감각으로 재해석한 것. 같은 디자인이라도 색상을 달리한다면 연인, 친구, 가족끼리 과하지 않고 세련된 커플룩, 시밀러룩으로도 적합하다.

낙낙한 실루엣의 더플코트는 테디베어처럼 포근하게 걸칠 수 있는 아우터로, 무릎을 훌쩍 덮는 충분한 기장에 후드가 장착돼 있어 보온성이 좋다. 여기에 토글 장식 말고도 위아래로 지퍼를 다는 등 이중 잠금 디자인으로 온기가 빠져나갈 수 있는 틈새를 차단하며, 큰 주머니를 적용해 귀여움과 실용성을 더했다. 더플코트 안감은 옷감마찰이 적은 원단을 사용해 같은 소재의 후리스를 이너웨어로 입었을 때 말리는 느낌 없이 편안한 착용이 가능하다. 반집업 맨투맨은 안팎의 컬러 배색을 달리해 스타일리시함과 생동감을 더했고, 피부에 닿는 안감도 외피와 같은 소재의 후리스를 사용해 부드러운 촉감이 뛰어나다. 또한, 카라 안감에 부클 소재를 사용해 보온성과 제품 퀼리티를 높였고, 소매 밑단은 신축성 있는 밴드처리로 찬 바람이 들어오지 않도록 했다.

63 Views
7 Shares
0 Comments

문 병훈

세계 일주를 꿈꾸는 패션 기자 mbh@fashionseoul.com

답글 남기기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