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발란, 김혜수 시너지 터졌다

온라인 럭셔리 부티크 발란(BALAAN, 대표이사 최형록)은 새 뮤즈 김혜수와 함께한 캠페인 시작 이후 10월 거래액 461억 원, 순방문자(MAU) 517만을 달성했다고 2일 밝혔다.

발란은 지난 10월1일 새 뮤즈로 배우 김혜수를 발탁, ‘명품을 왜 백화점에서 사?’라는 메인 카피를 내세운 ‘산지직송’ 캠페인을 시작했다. 발란은10월 10일TV 광고가 송출된 이후 경쟁사와의 검색어 트렌드(쿼리) 추이에서 단 하루도 빠지지 않고 1위를 기록하며 명품 배우 김혜수와의 시너지를 입증했다.

앱 다운로드, 신규 가입자, 순방문자(MAU) 및 주간 거래액 125억원 돌파 등 발란 전체 지표도 급상승했다. ‘산지직송’ 캠페인이 시작된 10월 1일부터 30일까지 앱다운로드 수는 전년 동기 대비 1,746% 증가했으며, 해당 기간 신규 가입자수도 전년 동월 대비 1,351% 증가했다.

전월 대비로는 각각 93%, 190%다. 월평균 15%의 증가세를 보이던 순방문자(MAU)는 517만을 기록하며 전월 대비 48%의 높은 증가율을 보였다.

발란 최형록 대표는 “명품 플랫폼과 명품 배우의 시너지 효과로 10월 461억 거래액을 달성하게 됐다“며 “백화점을 뛰어넘는 명품 구매 경험을 고객에게 전하는 발란의 노력이 이번 캠페인을 통해 고객에게 제대로 전달된 것으로 생각한다”고 전했다.

또 “앞으로도 발란은 IT기술을 통해 명품 유통 시장을 혁신하는 플랫폼으로 나아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발란은 325억 원의 시리즈 B 투자를 유치하며 ▲중고, 뷰티, 시계, 주얼리 등 카테고리 확장과 ▲CRM을 비롯한 VIP 컨시어지 시스템 강화 ▲국내외 풀필먼트 시스템 강화를 예정하고 있다.

또 신한은행, 신한카드와 전략적 제휴를 통한 고관여 고객을 위한 BNPL(Buy Now Pay Later) 서비스, PLCC 카드 제휴, 발란 입점 파트너를 위한 빠른정산(선정산) 서비스도 런칭을 준비하고 있다.

226 Likes
3 Shares
0 Comments

문 병훈

세계 일주를 꿈꾸는 패션 기자 mbh@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답글 남기기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