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리, 신규 온오프라인 채널 성공적 안착

2021년 목표매출 250억 상향조정

배럴즈(대표 윤형석)가 국내에서 전개하는 캐주얼 데님 브랜드 ‘리(LEE)’가 신규 온라인 채널과 새롭게 오픈한 오프라인 유통을 성공적으로 안착시켰다.

또한, 애초에 상향 조정하였던 목표 매출을 250억으로 또 한 번 상향 조정하면서 런칭 1년차의 브랜드에서 쉽게 볼 수 없는 성적을 내고 있다.

현재 ‘리’는 기존 무신사와 자사몰로 운영하던 온라인 유통을 확대하여 9월 신규 입점한 ‘스타일쉐어’ 에서는 월 5억 이상의 매출을 기록하는 가운데 브랜드 스테디셀러인 빅 트위치 스웻, 후디 아이템을 물론 처음으로 선보이는 보아, 플리스 아우터 아이템의 높은 판매를 보이고 있다.

한편, 리(LEE)는 9월부터 새롭게 출점한 스타필드 고양, 롯데백화점 전주, 롯데백화점 김포공항점, 타임스퀘어 영등포, 신세계백화점 아라리오점 등 백화점 및 쇼핑몰에서 유통에서 월평균 9천만원 매출을 기록하고 있다.

특히, 영등포 타임스퀘어에서는 팝업 스토어임에도 불구하고 월 1억 이상의 매출을 기록하며 오프라인에서 의 가능성을 충분히 보여주고 있다.

관계자는 “부담스럽지 않고 편하게 입기 좋은 디자인과 착용감의 아이템들을 선보이면서 남녀노소 누구나 입기 좋아 백화점이나 쇼핑몰을 찾는 다양한 소비자들에게 큰 관심을 받고 있다.”라고 전하며, 2022년에는 10개 이상의 오프라인 유통 확장을 목표로 공격적인 브랜드 전개를 예고했다.

22 Likes
4 Shares
0 Comments

문 병훈

세계 일주를 꿈꾸는 패션 기자 mbh@fashionseoul.com

답글 남기기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