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랄프 로렌, 럭스 프라이빗 이벤트 진행

랄프 로렌이 서울옥션 강남 센터에서 럭스 프라이빗 이벤트를 진행했다.

이번 행사는 랄프 로렌의 럭스 라인인 랄프 로렌 퍼플 라벨(Ralph Lauren Purple Label), 랄프 로렌 컬렉션(Ralph Lauren Collection), 더블알엘(Double RL) 그리고 랄프 로렌 워치 앤 파인 주얼리(Ralph Lauren Watches & Fine Jewelry)를 한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는 프라이빗 이벤트이다.

랄프 로렌 퍼플 라벨은 최상의 소재와 퀄리티의 이탈리아 생산 핸드메이드 맞춤복을 선보이는 브랜드로 최고의 품질을 느낄 수 있는 안목을 가진 남성을 위한 랄프 로렌의 최고급 라인이며, 랄프 로렌 컬렉션은 퍼플 라벨과 더불어 전 세계에서 모인 최고급, 최고가, 최상급의 소재로 만들어진 여성복의 최상위라인이다.

이미 수많은 컬렉터의 추종을 받고 있는 더블알엘은 1993년, 콜로라도에 자리한 랄프 로렌과 리키 로렌의 목장, ‘RRL’에서 이름을 따 탄생했으며, 워크 웨어와 군용 장비에 뿌리를 둔 셀비지 데님, 빈티지 의류 및 액세서리와 쿨하면서도 거친 매력의 스포츠웨어가 어우러진 컬렉션을 선보이고 있다.

이번 행사를 빛내기 위해 배우 고소영, 이진욱, 이제훈, 이솜, 정은채 그리고 래퍼 빈지노가 참석했으며, 각각 랄프 로렌 퍼플 라벨과 랄프 로렌 컬렉션 2021 fall collection 제품을 착용하였다.

이진욱, 이제훈, 빈지노가 착용한 랄프 로렌 퍼플 라벨은 올가을/겨울, 남성들에게 우아함뿐만 아니라 조금 더 편안한 핏을 위한 접근법을 제안한다.

올리브 그린, 딥 브라운, 차콜 그레이가 조화를 이루는 이번 시즌의 컬러 믹스는 미스터 로렌의 스타일 철학을 그려내는 시대를 초월한 팔레트가 되어 컬렉션의 깊이감을 배가하며, 레더와 스웨이드, 울과 캐시미어 실크 블렌드와 같이 퍼플 라벨의 강점인 고급 천연 섬유는 헤리티지 패브릭의 진가를 경험할 수 있게 한다.

편안함 속의 럭셔리를 강조하는 이번 시즌에는 목가적인 풍경을 떠올리게 하는 울 소재 수트와 텍스쳐가 돋보이는 오버사이즈 코트, 부드러운 캐시미어 스웨터와 니트 소재 조거 팬츠 그리고 소프트 셔링 아우터웨어와 같은 럭셔리 스포츠웨어로 또 하나의 놓칠 수 없는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다.

고소영, 정은채, 이솜이 착용한 랄프 로렌 컬렉션은 이번 시즌 현대적이고 진실한 여성상을 표현하고자 했다. 부드럽지만 모험적인 분위기를 자아내는 사파리 컨셉의 프리-폴 컬렉션과 고급스럽고 편안한 모던 여성을 나타낸 폴 컬렉션은 시간이 흘러도 변치 않는 정교한 로맨스의 세계를 그린다. 프리-폴 컬렉션은 카키, 블랙 그리고 화이트 컬러 중심의 뉴트럴 팔레트로 구성되어, 낮과 밤 관계없이 다양한 상황에 따라 연출할 수 있다.

62 Likes
4 Shares
0 Comments

문 병훈

세계 일주를 꿈꾸는 패션 기자 mbh@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