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가니 X 인피나, 지속 가능한 패션의 미래를 위한 파트너십

61 / 100
<사진제공=IFC>

유니크한 디자인만큼이나 친환경적 경영으로 주목 받고 있는 덴마크 패션 브랜드 가니(GANNI)가 2022년 핀란드 순환 패션 테크놀로지 그룹 Infinited Fiber Company와의 파트너십을 예고했다.

<사진제공=IFC>

현재 가니의 컬렉션은 70% 이상이 인증된 오가닉 혹은 재활용 소재를 활용해 제작된다. 가니는 최근 알루왈리아와의 콜라보레이션과 가니 리핏(GANNI Repeat) 렌탈 서비스와 같이 잉여 재료를 활용한 사례를 꾸준히 보여왔다.

<사진제공=IFC>

가니의 다음 재활용 소재인 인피나™는 특허 받은 재생 섬유로, 면 함유량이 높은 섬유 쓰레기에 새 생명을 불어넣었다. 인피나™는 2차 가공된 섬유임에도 면의 부드러움과 자연스러운 핏을 지녔다. 뿐만 아니라, 식물의 구성 단위인 셀룰로오스로 짜였기 때문에 미세 플라스틱으로부터 완전히 자유로워 인간과 환경 모두에 이롭다.

<사진제공=IFC>

이번 파트너쉽을 진행하며 가니의 창립자 니콜라이 레프스트럽(Nicolaj Reffstrup)은 “가니에서는 섬유가 새로운 플라스틱이라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때문에 장기간의 생존을 위해선 완벽히 순환적인 패션을 지향해야 합니다.”라고 전했다.

친환경 기술로 제작된 가니와 인피나™의 협업 아이템들은 아직 미공개이며, 2022년 출시를 앞두고 기대를 모으고 있다.

22 Likes
6 Shares
0 Comments

강채원

슈즈, 백, 주얼리 등 액세서리를 담당합니다. 희귀한 액세서리와 공예 등에 관심이 많아요. kangcw.fs@gmai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