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비케이브, 최대 350% 성과급 지급

커버낫, 와릿이즌, LEE, 이벳필드, 팔렛 등 주요 패션브랜드를 보유하고 있는 (주)비케이브 (구, 배럴즈)는 지난 3월에 임직원을 대상으로 조직과 개인의 성과에 따른 차등 성과급을 지급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임직원들에게 성과급을 지급하며 회사와 개인의 가치 그리고 목표가 일치 될 수 있도록 한 것으로 알려졌다.

2021년 비케이브는 매출 약 1,600억원을 달성, 2020년도 대비 약88%의 성장률을 이루어내며, 코로나 등 위기 속에서 지속적으로 노력한 임직원들의 노고에 대한 감사의 마음을 담아 성과급을 지급하는것으로 알렸으며 앞으로도 패션하우스로써의 인재확보와 유치를 위해 임직원의 처우개선을 지속해나갈거라고 밝혔다.

비케이브 관계자는 “브랜드를 발굴하고 인큐베이팅하는 브랜드 하우스로 도약하고자 비케이브로의 사명변경과 같이 2022년도에는 첫 커버낫 중국 매장을 시작으로 해외시장에 성공적으로 안착시키고 랭글러, 장 미쉘 바스키아, 네이머클로딩, 스티븐알란, 토니호크 등 신규브랜드들의 런칭을 앞두고 있다. 뿐만 아니라 기존 브랜드의 다양한 비즈니스 기회의 확대를 통해 기업을 확장 해 나갈 예정이므로 관련 인재들을 확보하기 위해 앞으로 더욱 노력할 것이며 앞으로도 성과급 및 스톡옵션등 주식보상에 대해서도 적극적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라고 말했다

146 Likes
4 Shares
0 Comments

문 병훈

세계 일주를 꿈꾸는 패션 기자 mbh@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답글 남기기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