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카페24-KT, 소상공인 디지털 전환 지원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

카페24가 KT그룹·계열사와 손잡고 소상공인의 디지털 전환(DX) 지원에 나선다. 이와 함께 콘텐츠 등 다양한 영역에서 상호 시너지가 날 수 있는 사업 협력 방안을 검토한다.

글로벌 전자상거래 플랫폼 ‘카페24(대표 이재석)’는 디지털 플랫폼 기업(DIGICO) ‘KT(대표이사 구현모)’와 ‘소상공인 온라인 시장 진출 지원과 신규 사업을 공동 기획’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카페24는 자사 플랫폼으로 KT 서비스를 이용하는 오프라인 기반 사업자가 D2C(Direct to Consumer, 소비자 직접 판매) 쇼핑몰을 구축해 사업 범위를 온라인으로 손쉽게 확장할 수 있도록 돕는다. 이를테면 ▲매출관리 솔루션 ‘세모가게’, ▲CS 솔루션 ‘AI 통화비서’ 등 KT의 인공지능(AI)·클라우드 기반 디지털 전환 상품을 이용하는 오프라인 사업자의 온라인 쇼핑몰 구축부터 운영, 마케팅에 이르는 온라인 전환 과정 전반을 지원하는 식이다.

KT는 주로 오프라인 고객을 대상으로 서비스하던 디지털 전환 상품을 온라인 사업자 대상으로 확대 제공하면서 소상공인의 사업 운영효율과 편의성을 높일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더불어 양사는 온라인 사업자가 KT그룹·계열사가 보유한 지식재산권(IP)을 활용해 컬래버레이션 상품을 기획·제작할 수 있는 쇼핑몰 라이선싱 비즈니스 제휴를 비롯해 통신·금융 혜택 등을 제공받을 수 있는 사안들을 확대해 검토할 계획이다.

이로써 카페24는 오프라인 사업자를 신규고객으로 확보하고, KT는 온라인 사업자를 대상으로 디지털상품 제공 고객군을 확대할 수 있는 기대효과를 얻을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이와 함께 향후 카페24와 KT그룹·계열사는 온오프라인 사업자를 대상으로 한 긴밀한 사업 협력 방안을 다방면으로 논의한다.

양사는 이번 협력으로 소상공인을 지원하는 ESG 경영을 실천하는 한편, 이러한 활동이 온·오프라인을 아우르는 고객층 확장으로 이어져 사업적으로도 좋은 결과를 내는 선순환 구조를 구축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김하정 카페24 제휴비즈니스팀 이사는 “KT와의 협업으로 소상공인을 포함한 양사 고객이 한층 더 손쉽게 비즈니스를 온·오프라인을 넘나드는 환경으로 확장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며 “향후 KT의 다양한 분야 계열사와 시너지를 낼 수 있는 부분에서 함께 협업을 강화해나갈 것이다”라고 말했다.

37 Likes
6 Shares
0 Comments

문 병훈

세계 일주를 꿈꾸는 패션 기자 mbh@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답글 남기기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