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지그재그, 뷰티관 정식 오픈 하자마자 거래액 17배↑

카카오스타일(Kakao Style, 대표 서정훈)이 운영하는 스타일 커머스 플랫폼 ‘지그재그’는 지난 4월 1일부터 11일까지 진행한 뷰티관 오픈 프로모션에서 거래액이 17배 급증하며 뷰티관이 앱 내에 성공적으로 안착했다고 밝혔다.

4월 1일 뷰티관 정식 오픈 후 프로모션을 진행한 결과 뷰티 상품 판매를 시작한 지난 해 11월(11/15~30) 대비 뷰티 상품 거래액이 17배(1619%) 급증했으며, 주문 건 수도 18배(1723%) 증가했다. 프로모션 시작 직전(3/21~31)과 비교해도 거래액이 500%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200여 개의 다양한 뷰티 브랜드에 적용할 수 있는 할인쿠폰, 매일 진행한 체험 특가 등이 고객들의 호응을 이끈 것으로 볼 수 있다. 이번 오픈 프로모션에서는 뷰티 브랜드 ‘에뛰드’가 가장 높은 거래액을 기록했다. 이외 ‘헤라’, ‘스킨푸드’ 등도 거래액이 높았으며, 뷰티 디바이스 브랜드인 ‘보다나’, 네일 브랜드 ‘유유유유유’ 등 화장품 외에도 다양한 상품들이 인기를 끌었다.

뷰티 상품에 대한 20대 고객들의 수요도 확인했다. 이번 오픈 프로모션에서 뷰티 상품을 구매한 고객 중 20대의 비중은 65%로, 10대(8%), 30대(20%) 대비 압도적으로 높은 수치를 보였다.

프로모션 기간 동안 ‘에뛰드 조효진 그림자 쉐딩+그림자 브러쉬 3종’, ‘삐아 라스트 오토 젤 아이라이너’ 등이 높은 판매량과 클릭률을 달성하며 베스트 상품에 올랐다. 파격적인 가격에 선보였던 체험특가 코너에선 ‘유유유유유 젤램프 세트’, ‘3CE 시럽 레이어링 틴트’ 등이 빠르게 판매되며 고객들의 높은 호응을 얻었다.

카카오스타일 관계자는 “뷰티관을 정식으로 선보이자마자 20대 고객을 중심으로 구매가 늘어나며 기대 이상의 성과를 달성하는 등 이번 오픈 프로모션에서 뷰티 카테고리에 대한 성장 가능성을 확인했다”며 “지그재그 고객들이 좋아할 만한 뷰티 브랜드를 지속적으로 발굴하고, 편리하게 구매할 수 있는 기능들을 고도화하는 한편, K뷰티의 우수함을 전세계에 알릴 수 있도록 글로벌 비즈니스에도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한편, 지그재그는 지난 4월 1일 뷰티 상품들을 모아 판매하는 ‘뷰티관’을 정식 오픈하고 패션과 뷰티 브랜드를 아우르는 스타일 커머스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한다고 밝혔다. 뷰티관에는 아모레퍼시픽(헤라, 라네즈, 마몽드, 아이오페 등), 3CE, 롬앤, 멜릭서, 클리오, 페리페라, 비플레인, 로레알 파리를 포함한 200개 이상의 뷰티 브랜드가 입점해 스킨케어, 색조메이크업, 바디용품, 향수, 디바이스까지 뷰티와 관련된 모든 상품을 판매하고 있다.

47 Likes
13 Shares
0 Comments

문 병훈

세계 일주를 꿈꾸는 패션 기자 mbh@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답글 남기기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