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위뜨, 뮤즈 이다희와 함께 ‘고프코어 룩’ 제안

그리티(GRITEE, Inc.)의 프렌치 프리미엄 애슬레저 ‘위뜨(huit)’가 브랜드 뮤즈 이다희와 함께 한 2022년 SS 시즌 뉴 애슬레저 화보를 추가로 공개했다.

위뜨는 단계적인 일상회복을 앞두고 야외활동이 늘어날 것으로 기대됨에 따라 이번 화보를 통해 골프룩부터 스케이트 등 아웃도어 액티비티는 물론 일상복으로도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는 ‘고프코어(Gorp Core)’ 스타일링을 제안한다. 고프코어룩은 아웃도어 의상을 뜻하는 ‘고프’와 편안한 멋을 추구하는 패션 ‘놈코어’의 합성어로, 아웃도어를 일상복처럼 입는 것을 말한다.

특히 이번 화보에서 이다희가 흰색 선캡과 함께 상하의로 화이트컬러 ‘메쉬패치 블루종 자켓’과 ‘베이직 스커트’ 스타일링으로 청량함이 돋보이는 남다른 ‘골프룩’을 선보여 눈길을 끈다. ‘메쉬패치 블루종 자켓’은 백라인과 프론트 절개라인에 메쉬 원단을 믹스하여 우수한 통기성으로 한여름에도 쾌적하다. 또 초경량 나일론 소재에 세미 오버핏으로 제작한 블루종 스타일로 아웃도어 액티비티뿐만 아니라 데일리 아이템들과도 유연하게 스타일링 할 수 있는 아이템이다. 함께 매치한 ‘베이직 스커트’는 신축성이 우수한 폴리스판 소재의 H라인 기본 골프 스커트로 저지 소재의 이너팬츠가 내장되어 있어 편하게 착용할 수 있다. 스커트의 경우 위뜨의 시그니처 컬러를 활용한 스트라이프 테이핑 디테일로 베이직한 컬러에 포인트를 주기에도 좋은 아이템이다.

또 다른 화보에서 셋업으로 매치한 ‘크롭 바람막이 자켓’과 ‘우븐 트랙 반바지’는 낮에는 덥고 아침, 저녁 기온이 떨어지는 봄철 아웃도어 활동 시 유용할 뿐 아니라, 가볍고 루즈한 핏의 트렌디한 실루엣을 살린 디자인으로 스트릿 무드의 데일리 룩으로 활용하기에도 좋다. 생활방수 코팅으로 아웃도어 활동 시 활용도가 높고 입체 소매 패턴으로 활동적인 움직임에도 편안하다.

그 외 이다희의 하얀 피부 결이 돋보이는 핑크컬러의 ‘경량 바람막이 자켓’과 ‘우븐 미디기장 반바지’ 셋업 스타일링의 화보 컷에서는 순수하면서도 러블리한 무드가 한껏 살아난다. 상하의 모두 경량 원단으로 가볍고 통기성이 뛰어나 웨어러블하게 착용할 수 있다. ‘경량 바람막이 자켓’의 경우 비침이 있는 얇은 소재로 한 여름의 뜨거운 햇볕으로부터 막아주며, 습도 높은 계절에도 이너웨어와 피부에 달라붙지 않아 쾌적한 착용감이 특징이다.

그리티 상품기획총괄 조혜선 전무는 “최근 봄 나들이 등 야외활동이 늘어나고 있고 일상에서 편안함과 멋을 더한 애슬레저 아이템을 활용한 룩을 선호하는 소비자들이 늘고 있다”며 “이런 트렌드에 맞춰 위뜨가 이번 2022 SS 시즌 신상을 통해 일상과 여가 활동의 제한없이 입기 좋은 다양한 애슬레저 아이템들을 선보이고 있으니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위뜨의 2022 SS 신상을 비롯한 전 제품은 전국 위뜨 오프라인 매장 및 공식 온라인 몰을 통해 만나볼 수 있다.

235 Likes
5 Shares
0 Comments

문 병훈

세계 일주를 꿈꾸는 패션 기자 mbh@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답글 남기기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