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막스마라, 2023 리조트 컬렉션 공개

지난 6월 29일(현지시각 6월 28일 저녁), 이탈리안 럭셔리 패션 브랜드 막스마라가 포르투갈의 수도이자 역동적인 코스모폴리탄 도시인 리스본에서 2023 리조트 컬렉션 ‘행복 스카프(Vai lengo feliz)’를 공개했다.

막스마라 2023 리조트 쇼는 세계적으로 유명한 칼루스테 굴벤키안 재단의 녹음이 무성한 아열대 정원에서 열렸으며, 배우 이지아를 비롯해 클레어 데인즈(Claire Danes), 애슐리 박(Ashley Park), 파두 가수 까르미뇨(Carminho)등을 포함한 글로벌 유명 패션 인플루언서들이 이번 이벤트에 참석하여 자리를 빛냈다.

이번 막스마라 리조트 2023 컬렉션은 이번 컬렉션은 포르투갈의 지성인이자 시인이며 사회운동가였던 나탈리아 코레이아(Natalia Correia)에게 영감을 받았는데, 칼루스테 굴벤키안 재단이 소유한 가치 있는 20세기 작품 중 니키아스 스카피나키스(Nikias Skapinakis)가 그린 시인 나탈리아 코레이아(Natália Correia)의 초상화가 무한한 영감의 원천이었다.

막스마라가 자신만의 주관에 따른 페미니즘을 브랜드에 녹여낸 것처럼 코레이아 역시 정치적으로 올바른 운동의 형식에 맞서 그녀만이 보여줄 수 있는 관능과 열정적인 여성성이라는 방식으로 응수했다. 코레이아가 쓴 “포르투갈의 관능적이고 풍자적인 시집(Antologia da Poesia Portuguesa Erótica e Satírica)” 은 그녀와 대척점에 있던 관계자들로부터 극단적이라는 평가를 받았지만, 막스마라는 그녀의 시집을 보다 관능적이고 곡선이 두드러지는 실루엣으로 해석하는 동시에 전통적인 개더 스커트의 미학을 동시에 반영했다. 뿐만 아니라 무릎 아래로 떨어지는 섹시하고 관능적인 시스(sheath) 드레스를 선보이며 코레이아의 모습이 사진으로 남은 하이브로우 스와레(highbrow soirees)와 같은 파티에 완벽하게 어울리는 아이템으로 변모시켰다.

컬렉션에선 선보인 드레스는 막스마라의 대표적인 아이콘인 코트와 매칭할 수 있도록 디자인되었다. 또한 플로어 스위핑(floor sweeping) 뷔스티에, 펜슬 스커트의 헴 라인 아래쪽에서부터 폭발해 나오는 듯한 왕관 모양의 형태는 낮에서 밤으로 넘어가는 드라마틱한 변화를 암시하는데, 바스락거리는 느낌으로 아래쪽으로 주름을 잡은 플리츠 타프타는 이와 같은 변화를 표현한다.

598 Likes
4 Shares
0 Comments

문 병훈

세계 일주를 꿈꾸는 패션 기자 mbh@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