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시엔느, 더현대 서울 팝업 4일간 매출 2억 달성

여성 디자이너 브랜드 시엔느(대표 박초은)가 지난 9월 8일부터 진행 중인 더현대 서울 팝업스토어에서 4일 만에 매출 2억 원을 달성하여 눈길을 끌고 있다.

시엔느의 더 현대 서울 팝업스토어는 오픈 첫날부터 ‘오픈런’ 행렬이 이어지는 등 많은 인파가 몰려 주목을 받았다. 그뿐만 아니라, 오픈 이후로도 기존 마니아 고객은 물론 타 지역 고객까지 일 평균 1,000여 명의 고객들이 방문을 하고 있어 앞으로가 더 기대된다는 평이다.

특히 팝업에서 선공개한 ‘시엔느 패치 스웻셔츠, 앙트 가디건, 폴 코듀로이 쇼츠’ 등은 온라인 재고 여유분까지 현장에서 솔드아웃 되는 등 폭발적인 반응을 이끌어냈다.

프랑스어로 ‘그녀의 것’을 의미하는 시엔느는 감도 높은 컬러와 소재에 집중하며 2016년 브랜드 론칭 이후 한남동 단독 매장 오픈, 그에 이어 일본/중국 해외 세일즈까지 꾸준한 성장을 이어오고 있다.

한편, 더현대 서울 B2 아이코닉 존에서 진행 중인 이번 시엔느 팝업스토어는 9월 21일까지 계속된다.

시엔느의 22Fall 컬렉션은 팝업스토어에서 선공개 되며, 온라인에서는 9월 20일부터 만날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시엔느 홈페이지와 공식 SNS 등에서 확인 가능하다.

523 Views
8 Shares
0 Comments

문 병훈

세계 일주를 꿈꾸는 패션 기자 mbh@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