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반려동물 용품, 고가일수록 더 잘 팔린다

반려동물 용품, 고가일수록 더 잘 팔린다 | 1
[사진제공=하울팟(HOWLPOT), 신세계인터내셔날 홍보팀]

반려동물 인구 1500만명 시대를 맞아 펫 관련용품 시장이 급성장하고 있다. 특히 반려동물을 가족처럼 여기는 펫팸족(Pet+Family)부터 반려동물과 나를 동일시 여기는 펫미족(Pet+Me)까지 생겨나면서 관련 시장에 고급화, 럭셔리 바람이 거세게 불고 있다.

에스아이빌리지 내 입점된 반려동물 라이프스타일 브랜드 몽슈슈(MONCHOUCHOU)의 108% 신장했는데, 28만원대의 반려견 전용 카시트를 비롯해 15만원대의 애견 계단이 잘 팔렸다. 반려동물 디자인 브랜드 하울팟(HOWLPOT)이 여성 니트 브랜드 주느세콰(JNSQ)와 콜라보해 출시한 니트웨어는 폭발적인 반응을 보였다.

반려동물 용품, 고가일수록 더 잘 팔린다 | 2
[사진제공=베르그앤릿지(BERG&RIDGE), 신세계인터내셔날 홍보팀]

이에 에스아이빌리지는 2022년말 기준으로 11개였던 반려동물 용품 브랜드 수를 1년여만에 23개로 2배 이상 늘리며 카테고리를 확장 중이다. 최근에는 프리미엄 친환경 반려동물 용품으로 유명한 베르그앤릿지(BERG&RIDGE)를 비롯해 고급 펫 다이닝 전문 브랜드 케스티(KESTI) 등을 신규 입점시켰다.

반려동물 용품, 고가일수록 더 잘 팔린다 | 3
[사진출처=케스티(KESTI), 신세계인터내셔날 홍보팀]

베르그앤릿지가 선보이는 펫 하우스 B-Space는 에스아이빌리지에서 판매하는 가장 고가의 펫 제품으로 가격은 225만원을 호가한다. 핀란드산 자작나무와 100% 재활용된 스웨덴산 압축 펠트를 사용한 것이 특징인 시간 지나도 변하지 않는 하우스다.

34만원대의 반려동물용 이탈리아, 터키 등에서 공수한 천연 대리석과 유리를 사용해 제작된 케스티의 식기 세트도 인기다. 이 외에도 800년 전통의 이탈리아 뷰티 브랜드 산타마리아노벨라(SANTA MARIA NOVELLA)는 반려동물 전용 샴푸, 데오도란트, 로션 등이 인기 제품이다.

신세계인터내셔날 에스아이빌리지 반려동물 카테고리 담당 MD는 “반려동물을 위해 지갑 열기를 망설이지 않는 고객들이 늘고 있는 만큼 앞으로도 엄선된 브랜드와 차별화된 제품들을 적극적으로 확보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143 Views
5 Shares
0 Comments

류 나라

글로벌 패션트렌드, 마켓 정보를 수집하고 편집합니다. designers@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