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라도, 세계 최초 세라믹 터치 시계 ‘에센자’ 론칭

스와치그룹(대표 스테판 우콰트)의 라도(RADO)가 세계 처음으로 세라믹 터치 시계 ‘에센자’를 국내 첫 론칭한다.

라도 에센자 세라믹 터치 시계는 첨단 테크놀로지와 섬세한 디자인으로 제작돼 오직 여성만을 위해 만들어진 제품이다.

완만한 곡선으로 이루어진 오발형 케이스로 부드럽고 견고하며, 시계 케이스가 완벽한 하나의 몸체로 이루어진 모노블록 구조로 만들어졌다. 특히 여성들의 매니큐어가 상하게 하지 않도록 용두를 없애 부드러운 터치 만으로 시간을 설정할 수 있게끔 설계됐다.

시간은 시계 케이스 왼쪽 옆을 지그시 누른 후 손가락으로 위 아래 방향으로 밀어서 조절한다. 시계의 왼쪽 면을 아래 방향으로 밀어주면 1시간 전으로 시침이 돌아가고 위로 올려주면 1시간 뒤로 움직인다. 분 역시 같은 방법으로 시계 케이스의 오른쪽 면을 위 아래로 움직여 1분씩 조절한다.

블랙과 화이트 각각 3가지 모델로 구성됐으며 가격은 블랙 240만원대~310만원대, 화이트 260만원대~330만원대.

이달 말부터 국내 백화점과 면세점의 라도 매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160 Likes
6 Shares
0 Comments

유상현

press@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