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REND

간절기, 남성들의 만능 스타일 아이템 ‘아우터’ 주목

Ⓒ 마에스트로
Ⓒ 마에스트로

한층 가까워진 봄기운으로 간절기에 맞는 가볍고 실용적인 아우터가 주목 받고 있다.

그중 여성들에 비해 스타일에 큰 변화가 없는 남성들은 출퇴근길은 물론이고 일상 속 나들이나 데이트에도 착장 가능한 아우터만 있어도 다양한 룩에 활용할 수 있다.

겨울 내내 무채색과 무거운 소재의 의상이 지겨웠던 남성들에게는 성큼 다가온 봄을 맞아 경쾌하고 자유로운 스타일을 추천한다. 또한 계절 특성상 활동성이 뛰어난 저지나 코튼 소재로 제작된 재킷과 팬츠가 안성맞춤이다.

특히 봄에는 겨울에 도전하지 못했던 파스텔톤 컬러 팬츠나 셔츠 등으로 포인트를 주는 것이 좋다. 그레이나 네이비 컬러 재킷은 매일 착용할 수 있는 비즈니스룩 뿐만 아니라 경쾌한 하객패션 아이템으로도 활용할 수 있다.

밝은 컬러 팬츠를 선택했다면 모노톤의 아우터나 셔츠를 착용하여 과하지 않게 컬러매치 하는 것이 중요하다. 상·하의 모두 밝은 컬러를 선택한다면 비즈니스룩 보다는 캐주얼한 분위기가 강해 본인 나이나 분위기에 비해 가벼운 느낌을 줄 수도 있기 때문.

웨딩 시즌이 돌아오는 이때, 하객 패션의 경우 같은 컬러 계열의 수트와 재킷을 매치해 정갈한 분위기를 강조하고, 부토니에나 타이 등의 액세서리는 컬러풀한 아이템을 선택해 포인트를 주면 된다.

간절기 시즌에는 급작스런 날씨 변화로 스타일링 하기에 까다롭다. 변덕스러운 봄 날씨에 대비하기 위해서는 가벼우면서 보온성, 방수성과 같이 기능적인 면도 충실한 트렌치코트나 고급스러운 소재를 사용한 스포티한 코트도 구비해 놓으면 좋다. 캐주얼한 느낌의 코트는 나들이를 가거나 연인과 데이트를 즐길 때 니트나 셔츠 위에 가볍게 걸치면 스타일리시한 룩을 연출할 수 있다. 또 카라를 세워 정장 위에 착용하면 포멀한 분위기 연출도 가능해 출퇴근 아이템으로 유용하다.

152 Likes
5 Shares
0 Comments

유상현

press@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

Adblock Detected

Please consider supporting us by disabling your ad block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