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올리비아 하슬러, 3040 여성 위한 ‘데님 컬렉션’ 선보여

여성복 브랜드 올리비아 하슬러(Olivia Hassler)가 3040 여성을 위한 데님 컬렉션을 선보인다.

올리비아 하슬러의 데님 아이템 3종은 아우터형 데님 셔츠, 데님 패치 점퍼, 디스트로이드 워싱 진으로, 3040 여성의 체형에 맞춰 데님에 독특한 소재와 패턴을 가미한 것이 특징이다.

아우터형 데님셔츠, 쟈카드 데님재킷, 워싱 디스트로이드 진
아우터형 데님셔츠, 쟈카드 데님재킷, 워싱 디스트로이드 진

올리비아 하슬러 데님 셔츠는 기장과 품이 넉넉해 체형을 커버해주며, 아우터로도 연출이 가능해 활용도가 높다. 소매에는 펀칭 패턴을 더해 포인트를 살렸다.

데님 패치 점퍼는 데님 컬러의 솔리드헤지 원단을 덧대어 빈티지한 느낌을 강조했다. 라운드 넥과 집업 스타일로 편안한 착용감을 자랑한다. 화이트 또는 밝은 컬러의 진과 매치하면 젊고 활동적인 이미지를 연출하기 좋다.

이번 시즌 새롭게 선보인 베기 느낌의 스키니 진은 신축성이 뛰어난 소재에 허벅지 부분이 넉넉한 디자인으로 다소 통통한 체형도 부담 없이 소화할 수 있다. 부분 발색의 워싱 디스트로이드 소재는 어려보이는 효과까지 있다.

오화진 올리비아 하슬러 본부장은 “데님은 더이상 하이틴 룩의 전유물이 아니다”며 “여성의 신체가 본격적으로 변화하는 3040 여성들도 올리비아 하슬러의 데님 컬렉션을 통해 데님패션을 부담 없이 소화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226 Likes
6 Shares
0 Comments

김수경

여성복, 캐주얼 담당 에디터입니다. 셀럽스타일 및 국내외 컬렉션을 전문적으로 취재합니다. designers@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