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예츠, 환절기 시즌 ‘패턴 아우터’ 제안

인디에프(대표 손수근)의 여성복 예츠(YETTS)가 환절기 시즌 가벼운 아우터를 제안한다.

밝은 그레이 톤의 후드사파리 점퍼는 루즈한 핏에 허리 스트링 조절로 핏을 자유롭게 조절이 가능하다. 모자 배색 디테일이 포인트로 내추럴한 코디를 하기에 좋은 아이템.

카키 컬러의 스탠드 카라가 돋보이는 재킷형 점퍼는 롤업이 가능한 소매 부분과 허리 스트링이 있어 다양한 스타일로 제품의 라인을 살릴 수 있다.

스터드 카라의 베이직 한 야상형 점퍼는 앞 선 지퍼라인에 레자 소재로 컬러 포인트를 주었고, 뒷면 허리부분에는 자연스러운 셔링 느낌을 줘 스타일리시하다.

3가지 아우터 모두 가벼운 환절기 아이템으로 봄부터 초여름까지 착용이 가능하며, 정장 또는 캐주얼에 모두 잘 매치되어 다양하게 코디 할 수 있다.

인디에프 관계자는 “전체가 패턴 디자인으로 감각적이고 세련된 느낌의 루즈핏 재킷과 트렌치코트는 벌써부터 매장에 재고가 없어 문의가 쇄도하고 있다”고 전했다.

137 Likes
4 Shares
0 Comments

김수경

여성복, 캐주얼 담당 에디터입니다. 셀럽스타일 및 국내외 컬렉션을 전문적으로 취재합니다. designers@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