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미국면화협회, ‘코튼데이 2015’ 개최

미국면화협회(Cotton Council International)가 오는 12일 서울 중구 소공동에 위치한 웨스틴 조선호텔 1층 그랜드볼륨에서 ‘코튼데이 2015’를 개최한다.

‘코튼데이 2015’는 미국 면화의 우수성을 알리고 면제품의 수요를 촉진하기 위해 한국을 비롯한 중국, 일본, 대만, 태국 등 아시아 각국에서 미국면화협회가 개최하는 행사다. 국내에서는 지난 2002년부터 시작해 올해로 14회째를 맞고 있다. 특히 매년 이효리, 하지원, 인순이, 션-정혜영 부부 등 유명 스타들을 홍보대사로 선정해 행사를 알렸다. 올해는 에픽하이가 참석해 특별공연을 펼칠 예정이다.

이번 행사는 코튼의 수요 촉진을 위해 ‘필드 오브 코튼, 필드 오브 데님(Field Of Cotton, Field Of Denim)’이라는 테마로 진행, 데님의 섬유 소재가 코튼이라는 것을 알린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국내 듀오 디자이너 브랜드 맥앤로건(MAC&LOGAN)과 함께 데님 컬렉션 패션쇼를 펼칠 예정이다. 패션쇼에 선보일 컬렉션은 코튼 소재 데님의 펍(Pup)한 느낌을 살려 편안함과 스타일리시함을 감각적으로 재해석해 선보인다.

‘코튼데이 2015’ 관계자는 “미국면화협회는 지난 25년동안 전 세계에서 미국코튼마크(COTTON USA Mark) 캠페인을 통하여 미국 면화의 우수성으로 알리는 활동을 해왔다”며 “올해는 미국 면화의 순수함과 자연섬유인 코튼 데님에 대해 친환경적인 인식을 재해석 한 캠페인을 전개한다”고 밝혔다.

한편 ‘코튼데이 2015’에는 미국면화협회 다렌 행콕(Dahlen Hancock) 사장도 직접 방한하여 자리를 빛낼 예정이다.

103 Likes
3 Shares
0 Comments

유상현

press@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답글 남기기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