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REND

[FS공항패션] 이진욱, 역시 여름엔 ‘리넨 셔츠’가 정답

배우 이진욱이 시원한 남친룩을 선보였다.

이진욱은 지난 3일 세계 4대 테니스 오픈 중 하나인 프랑스 오픈-롱랑 가로스(Roland Garros) 참석 차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출국했다. 이날 이진욱은 MBC 수목드라마 ‘굿바이 미스터 블랙’에서 보여준 강렬한 모습과는 정반대로 훈훈하고 편안한 분위기로 여성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공개된 사진 속 이진욱은 그레이 컬러의 헨리넥 리넨 셔츠와 화이트 데님 팬츠, 스니커즈를 매치해 청량감이 느껴지는 공항패션을 완성했다. 특히 리넨 셔츠는 몸에 달라붙지 않는 넉넉한 착용감으로 무더운 여름철 특히 인기 만점인 아이템이다. 그가 착용한 헨리넥 리넨 셔츠는 프랑스 캐주얼 브랜드 라코스테(LACOSTE)의 제품으로 스트라이프 패턴이 가미돼 경쾌한 디자인을 자랑한다. 고급스러우면서도 세련된 실루엣을 자랑하는 스니커즈 또한 라코스테의 제품이다.

이진욱의 공항패션을 접한 네티즌들은 “역시 여름엔 리넨 셔츠가 정답”, “이진욱 패션은 깔끔해서 좋다”, “패션의 완성은 정녕 얼굴인 것인가?”, “내 남자친구 보고 있나?”, “남자친구가 이렇게 입어주면 좋겠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세계 4대 테니스 오픈 중 하나인 프랑스 오픈-롤랑 가로스에는 베네딕트 컴버배치(Benedict Cumberbatch), 휴 그랜트(Hugh Grant) 등 해외 유명 셀러브리티들도 열광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463 Likes
5 Shares
0 Comments

패션서울 편집부

press@fashionseoul.com 디자이너, 인디브랜드, 패션테크 그리고 의류 산업의 생태계를 구축합니다.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