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코오롱, 모기 방지 유니폼 지원

코오롱, 모기 방지 유니폼 지원 | 1

코오롱인더스트리에서 전개하는 스포츠 브랜드 헤드와 골프 브랜드 엘로드가 2016 리우올림픽에 출전하는 양궁과 골프 국가대표 선수들에게 모기 기피 소재 ‘모스락’이 적용된 국가대표 유니폼을 제작 지원한다.

헤드, 엘로드가 제작 지원하는 2016 리우 올림픽 국가대표 선수들의 유니폼은 코오롱패션머티리얼에서 개발한 친환경 항균 모기 기피 소재 ‘모스락’을 적용한 제품이다.. 따라서 양궁골프 국가대표 선수들은 지카 바이러스에 대한 걱정으로부터 벗어나 온전히 경기에만 집중할 수 있게 된다.

헤드가 지원한 양궁 국가대표 선수들의 유니폼은 적색과 백색, 청색을 활용해 태극 문양의 컬러를 모티브로 디자인했다. 또 상의 허리 라인의 푸른색은 희망을 상징하며 좌우 밸런스를 의미한다. 하의는 통기성과 스트레치성을 강조해 이동이 많은 양궁 선수들에게 최적의 활동성을 제공한다. 특히 헤드는 소재 선정과 디자인 및 제작 과정에서 양궁 국가대표 선수들의 의견을 적극 반영해 불편하거나 개선이 필요한 부분을 개선하는 등 선수들의 편의를 고려했다.

코오롱, 모기 방지 유니폼 지원 | 2

헤드는 남녀 양궁 국가 대표 선수들에게 상하의와 모자로 구성된 경기복과 트레이닝복 외 신발, 비옷, 조끼 등 다양한 제품을 후원한다.

엘로드는 2016 리우 올림픽 골프 국가대표 선수들의 유니폼을 제작하면서 ‘KOREA’ 로고를 새롭게 개발했다. 라운드가 가미된 심플하고 정교한 폰트로 대한민국 골퍼의 부드럽고 정교한 기술을 의미했으며 ‘A’의 가로 지름을 제외해 112년 만에 올림픽 정식 종목으로 채택된 골프의 개방성을 표현했다.

또 상단은 태극기의 ‘건ㆍ곤ㆍ감ㆍ리’ 중 ‘건’과 ‘태극 문양’을 적용해 전체적 형태는 새의 날개를 표현하여 비상하는 한국 골프를 표현했다. 엘로드는 새롭게 개발한 ‘KOREA’ 로고를 가미해 남녀 골프 국가대표 선수들에게 12개 스타일의 선수복과 15가지 스타일의 보스턴 백, 모자 등을 증정한다.

391 Views
5 Shares
0 Comments

문 병훈

세계 일주를 꿈꾸는 패션 기자 mbh@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답글 남기기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