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스타일난다, 핑크호텔 인기 수직 상승

스타일난다

난다(대표 김소희)가 지난 7일 서울 명동에 오픈한 ‘스타일난다’ 플래그십숍 핑크호텔이 인기를 모으고 있다.

스타일난다 핑크호텔인 플래그십숍 명동점은 서울 홍대와 가로수길 매장에 이은 세 번째 매장으로 지하 1층~지상 5층 규모로 이뤄져 있다.

지하 1층부터 지상 5층까지 각 층별로 객실룸, 스파 등 호텔을 연상하게 하는 테마로 꾸며져 있으며 1-2층은 3CE(쓰리컨셉아이즈) 코스메틱, 3층은 난다 자체 제작 상품, 4-5층에는 의류를 판매하고 있다. 5층은 매장 내 카페를 함께 운영하며 브랜드 감성을 담아 직접 개발한 음료를 선보이고 있다.

특히 스타일난다 명동점은 국내는 물론 중국인 등 해외관광객들까지 몰리며 인기를 모으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스타일난다 관계자는 “스타일난다 명동점은 이미 입소문을 타고 국내 소비자는 물론 해외관광객까지 몰려들면서 일 평균 수천만원의 매출을 올리고 있다”며 “조만간 명동의 핫 플레이스로 자리잡을 전망이다”고 말했다.

393 Likes
4 Shares
0 Comments

김수경

여성복, 캐주얼 담당 에디터입니다. 셀럽스타일 및 국내외 컬렉션을 전문적으로 취재합니다. designers@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