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10CC, ‘컨버스 잭 퍼셀 모던’ 콜라보레이션

글로벌 문화와 트렌드를 선도하는 컨셉 스토어 ‘10 꼬르소 꼬모(10 Corso Como)’ 서울 이 스니커즈의 대명사 ‘컨버스(CONVERSE)’와 손 잡았다.

삼성물산 패션부문의 ’10 꼬르소 꼬모’ 서울은 최근 창의성과 에너지가 넘치는 스니커즈 문화의 아이콘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는 ‘컨버스’와 함께 1일부터 ‘컨버스 잭 퍼셀 모던 X 10 꼬르소 꼬모’ 서울 콜라보레이션 패키지를 판매한다 밝혔다.

‘컨버스 잭 퍼셀 모던’은 지난 6월 성공적으로 런칭한 모던 컬렉션의 네 번째 시리즈로 컨버스의 가장 아이코닉한 모델 중 하나인 잭 퍼셀에 현대적인 디자인과 테크놀로지를 접목해 한층 모던한 디자인으로 업그레이드 한 스니커즈이다.

브랜드의 스포츠 헤리티지 감성과 오랜 테니스 역사에서 영감을 받은 ‘컨버스 잭 퍼셀 모던’은 가죽 본연의 텍스쳐가 그대로 살아있는 프리미엄 풀 그레인 레더(Full Grain Leather)를 사용해 우수한 착화감과 스타일을 자랑한다.

또 나이키 하이퍼퓨즈 구조를 적용해 경량성과 내구성을 높이고 파일론 아웃솔로 유연성을 강조하는 한편 디테일적인 요소들을 살려 더욱 정교해진 모던 디자인이 특징이다.

내년 1월 ‘컨버스 잭 퍼셀 모던’의 공식 판매를 앞두고, 특별하게 진행되는 이번 콜라보레이션 선판매 패키지는 ‘10 꼬르소 꼬모’ 서울의 브랜딩이 결합된 컨버스 ‘잭 퍼셀 모던 X 10 꼬르소 꼬모’ 서울 콜라보레이션 패키지로 구성, 리미티드 에디션으로 판매한다.

‘컨버스 잭 퍼셀 모던’의 현대적인 감성에 ‘10 꼬르소 꼬모’를 상징하는 유니크한 ‘Circle’ 패턴 디자인을 가미한 행택(Hang Tag; 걸이식 라벨)과 슈레이스(구두끈), 박스로 구성된 이번 패키지는 두 브랜드의 감성을 모두 느낄 수 있도록 제작되어 프리미엄 리미티드 에디션으로서의 가치를 높였다.

‘컨버스 잭 퍼셀 모던 컬렉션’은 블랙, 화이트 두 가지 컬러로 출시됐고 12월 1일부터 ‘10 꼬르소 꼬모’ 서울 청담점과 컨버스 공식 온라인 스토어에서 만나볼 수 있다. 가격은 18만 9천원이다.

238 Likes
4 Shares
0 Comments

강채원

슈즈, 백, 주얼리 등 액세서리를 담당합니다. 희귀한 액세서리와 공예 등에 관심이 많아요. kangcw.fs@gmai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

Adblock Detected

Please consider supporting us by disabling your ad block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