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글로벌세아, 신규 골프웨어 ‘스틸캐니언’ 론칭

스틸캐니언

글로벌세아는 자사 계열사인 S&A(대표 손수근)를 통해 컨템포러리 골프웨어 ‘스틸캐니언’을 2017년 가을시즌부터 론칭한다고 27일 밝혔다.

미국 캘리포니아의 명문 골프장 ‘STEELE CANYON’의 네이밍을 활용하며 브랜드의 근본성을 강조한 ‘스틸캐니언(STEEL CANYON)’은 입체적인 다이아몬드형 로고(BI)로 자유로움과 함께 골프웨어 특유의 역동적인 이미지를 강조하고 있다.

스틸캐니언은 ‘스타일’을 중시하는 30대 고객층을 위해 필드에서는 물론 데일리룩으로도 활용 가능한 하이브리드 컨셉의 Urban Street Golfwear를 추구한다. 미국 도시들의 Identity를 살린 모던한 컬러와 패턴을 기반으로 한 감각적인 디자인을 자랑하며 스윙에 적합한 기능성 소재와 패턴을 사용해 고객들의 니즈를 충족시킬 계획이다.

스틸캐니언은 세 가지 라인업을 준비하고 있다. 골프활동에 최적화된 기능성 소재를 사용한 G tec, 깔끔하고 세련된 느낌의 7(Seven), 그래픽을 모티브로 위트있게 표현된 젊은 감각의 Cube line등을 통해 골프웨어 시장에 새바람을 일으킬 예정이다.

여기에 글로벌세아의 주요 자회사인 의류제조수출기업 ‘세아상역’의 제조 기술력와 노하우를 접목해 합리적인 가격과 우수한 품질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스틸캐니언 브랜드를 총괄하는 고진욱 사업부장은 “저마다의 개성과 특장점을 담은 라인업으로 필드와 거리를 사로잡을 디자인과 제품들을 준비 중이다”며 “조금은 식상해진 골프웨어 시장에 신선한 신흥강호로 자리매김 하겠다”고 말했다.

가을 신상과 함께 로드샵 중심으로 유통망을 펼쳐나갈 스틸캐니언은 2017년 40개, 2020년까지 180개 매장을 오픈하며 1,000억원의 매출달성을 목표로 하고 있다. 5월부터 유통파트너 대상으로 사업 설명회를 개최해 나갈 예정이다.

 

179 Likes
4 Shares
0 Comments

문 병훈

세계 일주를 꿈꾸는 패션 기자 mbh@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