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REND

[style talk] 네파, 러너들을 위한 ‘시티 러닝룩’

네파

봄이 오면서 도심 속을 달리는 시티 러너(City Runner)들이 증가하고 있다.

특별한 장소를 찾지 않더라도 도심 곳곳에서 봄의 정취를 만끽하며 운동 효과도 거둘 수 있다는 점에서 시티런이 각광받고 있는 것. 특히 최근에는 각종 운동 커뮤니티나 마라톤 대회 등 여러 사람들이 함께 즐기는 형태로 발전하고 있다.

도심 속을 달리는 시티 러너들에 있어 중요한 것이 바로 ‘러닝룩’이다. 사람들이 많이 모이는 도심 에서 운동을 즐기는 만큼 운동복임에도 스타일을 신경 쓸 수밖에 없는 것. 특히 일상복처럼 입을 수 있는 패셔너블한 운동복인 애슬레저룩이 트렌드가 되면서 편안하면서도 스타일리시한 러닝룩을 찾는 사람들이 많아지고 있다.

시티 러너들에겐 몸의 온도를 조절하고 습기를 배출하는 통풍 기능과 바람을 막을 수 있는 방풍 기능이 필수다. 쾌적한 러닝을 위해서는 이런 기능성 이외에도 경쾌하고 생동감 있는 컬러 제품의 착장을 통해 기분 환기 및 스타일로 인한 자신감을 고취시킬 수도 있다.

아웃도어 브랜드 네파는 스타일에 민감한 시티 러너들을 위해 봄에 어울리는 파스텔 톤의 마카롱 컬러가 돋보이는 봄 재킷인 ‘루나 방풍재킷’을 선보였다. 루나 방풍재킷은 파스텔 컬러 구성과 더불어 쾌적한 착용감을 위해 통풍을 강화한 ‘에어테크 기술’, 카라 고정하는 ‘넥 카라 키퍼’ 등 러닝 시 필요한 실용적인 기능성을 갖춰 산뜻한 봄철 시티 러닝룩으로 적합한 제품이다.

네파는 핑크∙민트∙화이트와 같이 꽃과 어울리는 컬러부터 올해 팬톤 트렌드 컬러인 그리너리∙코랄과 같은 봄의 생명력을 담은 컬러까지 다양한 컬러 구성이 돋보이는 루나 방풍재킷으로 연출한 패션피플들의 코디를 통해 봄 시즌 시티 러닝룩으로 연출하기 좋은 스타일링을 소개한다.

# ‘민트∙핑크∙화이트’ 등 컬러 스타일링

봄하면 가장 먼저 떠오르는 것이 바로 꽃이다. 때문에 꽃과 어울리는 컬러를 포인트로 한 화사한 분위기의 스타일링은 봄 시즌 많은 사람들에게 사랑 받는 패션 스타일 중 하나. 도심 속을 달리는 순간에도 스타일을 놓치고 싶지 않다면 이런 봄 컬러를 활용한 스타일링을 추천한다.

운동할 때도 여성스러움을 놓치고 싶지 않은 여성들이라면 민트와 핑크와 같이 파스텔 톤의 마카롱 컬러 방풍재킷을 입어보자. 봄 특유의 따뜻한 감성과 여성스러운 분위기를 자아내 화사한 러닝 룩을 연출할 수 있다.

파스텔 컬러가 어색한 남자라면 꽃과 어울리는 화이트 컬러 재킷도 추천한다. 전체적으로 세련되면서도 봄에 어울리는 화사한 느낌을 연출할 수 있다. 여기에 모자나 운동화를 재킷과 같은 색으로 매치하면 엣지 있는 스타일링을 완성할 수 있다.

# 팬톤 트렌드 컬러로 러닝룩 완성

봄에 어울리는 생동감 있는 러닝룩을 연출하고 싶다면 밝고 채도가 높은 컬러의 방풍재킷을 선택해보자. 올해 팬톤 트렌드 컬러인 싱그러운 초록빛의 ‘그리너리’나 레드 오렌지 컬러인 ‘플레임’과 유사한 코랄 컬러는 얼굴에 생기를 불어넣고 전체적으로 활력을 더해 이번 봄 시즌 러닝룩으로 추천하는 컬러다.

밝은 컬러의 상의를 입었다면 레깅스나 러닝용 하의는 스타일의 강약을 조절하는 차원에서 가급적 어두운 색 계열로 입는 것이 좋다. 특히 블랙 컬러의 팬츠는 다리를 얇고 길어 보이게 하며 어디에도 잘 어울리는 무난한 컬러라 스타일링하기에도 편하다는 장점이 있다.

# 커플 러닝룩 연출 시

여성들을 중심으로 애슬레저룩이 각광을 받으면서 운동복으로 커플룩을 연출하는 커플들도 많아지고 있다. 이때 운동복의 디자인은 같은 제품으로 컬러는 다른 색상으로 선택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블루와 핑크, 그린과 오렌지와 같이 화사하고 생기가 있으면서 남자와 여자가 서로 대조되는 컬러를 포인트 컬러로 매치하면 봄에 어울리는 톡톡 튀는 커플룩을 연출할 수 있다. 특히 블루와 핑크 컬러는 채도가 낮은 파스텔 톤으로 매치할 경우 로맨틱한 ‘솜사탕룩’으로 연출할 수 있어 봄 나들이 커플룩으로 제격이다.

조금 더 통일된 느낌을 연출하고 싶다면 같은 계열의 컬러로 톤을 다르게 해서 매치하는 톤온톤 컬러 매치도 추천할만하다. 남자는 채도가 높은 컬러로 여자는 파스텔톤 컬러로 연출하면 각자의 개성에 맞는 커플룩을 연출할 수 있다.

 

523 Likes
5 Shares
0 Comments

김정훈

풀코스 마라톤을 즐기는 패션에디터. 스포츠 / 아웃도어 / 온오프 리테일을 출입합니다. ethankim@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답글 남기기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