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텐바이텐, 11번가 입점

텐바이텐

SK플래닛(사장 서성원) 11번가에 국내 1위 감성 디자인 전문몰 ‘텐바이텐(10X10)’이 입점했다.

11번가는 젊은 2030대가 선호하는 ‘텐바이텐’의 디자인 소품, 감성 리빙 상품, 톡톡 튀는 아이디어 상품 등 10만 여종의 상품을 판매하게 된다.

최근 ‘나만의 감성적인 공간’에 대한 수요가 늘면서 ‘집꾸미기 열풍’이 계속되는 가운데 2030대의 취향을 겨냥한 아기자기한 디자인 소품, 조명/홈데코/패브릭 등의 리빙상품 등이 떠오르며 ‘텐바이텐’과 같은 디자인 전문몰이 어른들의 놀이터로 자리잡고 있다. 2017년 1~5월 기준 11번가 내 ‘인테리어소품’ 매출 내 2030대 여성이 차지하는 비중은 약 45%에 이른다.

자신의 책상을 취향대로 꾸미는 ‘데스크테리어(deskterior, 데스크+인테리어)’ 트렌드, 개성있는 디자인의 사무용품을 뜻하는 ‘오피스템(office+item)’ 등 새로운 신조어도 속속 등장하고 있다.

11번가에는 ‘텐바이텐’의 별도 브랜드샵이 마련되고 고객들은 텐바이텐의 베스트아이템, 방꾸미기 소품, 데스크테리어 아이템, 바캉스&여름준비 아이템 등 개성있는 10만여개 상품들을 11번가의 T멤버십, 포인트, 쿠폰 등 할인혜택을 제공 받으며 알뜰하게 만나볼 수 있게 됐다.

또한 이미 11번가에 입점된 ‘1300K’, ‘바보사랑’, ‘후추통’, ‘품(POOM)’에 이어 국내 대표 5대 디자인 전문몰이 모두 11번가에 들어오면서 ‘디자인 전문몰’ 영역의 상품경쟁력도 강화하게 됐다.

한편 11번가는 텐바이텐과 함께 오는 11일까지 일주일간 매일 오전 11시부터 데일리 한정수량 타임특가를 실시한다. 단독제작 상품부터 키덜트가 좋아하는 아기자기한 인테리어 소품, 여름 나들이 용품 등 5가지 대표 품목을 매일 1개씩 선보인다.

686 Likes
3 Shares
0 Comments
  

문 병훈

세계 일주를 꿈꾸는 패션 기자 mbh@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