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FESTYLE

20대 여성 가슴, “C컵 이상이 A컵 제쳤다”

좋은사람들
ⓒ 좋은사람들 예츠

우리나라 여성들의 몸매가 서구화되면서, 20대 여성의 가슴 사이즈 또한 C컵 이상(C~E컵)의 비율이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나 눈길을 끈다.

속옷전문기업 좋은사람들(대표 윤우환)은 여성 고객을 대상으로 정확한 가슴 사이즈를 측정해주고 전문적인 속옷 피팅 컨설팅을 제공하기 위해 진행했던 연간 캠페인 ‘2017 Find Your Fit (파인드 유어 핏)’ 의 결과를 발표했다. 

ⓒ 좋은사람들 예츠

좋은사람들 매장 여성 고객 6,500여 명 조사 결과, 20대에서 C컵 이상이 최고 비율 차지
전체 연령대에서는 A-B-C컵 순서, 2014년 대비 A컵 비율은 감소했으나 C컵은 12%p 증가

좋은사람들 측은 전체 연령대에서 A컵이 38%, B컵과 C컵 이상이 각각 33%, 28%를 차지해 아직까지는 A컵의 비율이 가장 높으나, 2014년 대비 A컵의 비율은 약 13%p 감소한 데 비해 C컵 이상의 비율은 약 12%p 증가해 한국 여성들의 가슴 사이즈가 점차 변화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20대 여성의 C컵 이상 비율은 34.14%(D∙E컵 10.18% 포함)로, 34%를 차지한 B컵과 31.75%를 차지한 A컵을 제치고 가장 높은 비율을 차지했다. 지난 2014년 21%였던 C컵 이상 비율은 약 13%p 증가한 데 비해, A컵은 45%에서 점차 감소해 올해 가장 낮은 수치를 기록했다. 

ⓒ 좋은사람들 예츠

지난 4월 10일부터 약 2주간 진행된 이번 캠페인에는 보디가드, 예스, 섹시쿠키 등 자사 브랜드의 전국 매장에서 다양한 연령대 여성 고객들이 참여했다. 총 참여자 수는 6,500여 명으로 2014년 대비 4배 이상 증가했다. 업체 측은 “이는 최근 자기 몸에 관심을 갖는 여성들이 늘어나면서 정확한 사이즈 파악과 맞춤 속옷 컨설팅에 대한 니즈가 증가했기 때문”으로 분석했다.

좋은사람들
ⓒ 좋은사람들 예츠

캠페인 기간 동안 각 브랜드 매장에서는 속옷 전문 어드바이저가 직접 여성 고객의 가슴 사이즈를 측정하고 속옷 추천 및 브라 선택법, 착용법 등 컨설팅 서비스를 제공했다. 좋은사람들은 캠페인을 통해 축적된 데이터를 고객 니즈 분석과 제품 개발을 위한 중요한 자료로 활용할 계획이다.

좋은사람들 마케팅팀 조준의 과장은 “조사 결과에서 나타나듯, 20대를 중심으로 한국 여성들의 가슴 사이즈가 커지고 있어 관련 제품군을 확대하는 등 소비자 변화에 대응하고 있다”며, “좋은사람들은 앞으로도 캠페인을 통해 고객에게 전문적인 속옷 컨설팅을 제공하고, 여성들의 체형 변화와 니즈 파악을 위해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1.6k Likes
417 Shares
0 Comments

강채원

슈즈, 백, 주얼리 등 액세서리를 담당합니다. 희귀한 액세서리와 공예 등에 관심이 많아요. kangcw.fs@gmail.com

Related Articles

답글 남기기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