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르돔, 유럽 최대 여성복 전시회 ‘파리 트라노이’ 데뷔

르돔산업통상자원부의 지원을 받아 한국의류산업협회(회장 최병오)에서 운영하는 K-Fashion 쇼룸 르돔(LEDOME)은 지난 9월 29일부터 10월 2일까지 4일간 프랑스 파리에서 열린 ‘2018 S/S 파리 트라노이 여성복 전시회’에 참가했다.

프랑스 파리에서 2018 S/S 여성복 패션위크 기간에 맞춰 개최된 ‘2018 S/S 파리 트라노이 여성복 전시회’는 전 세계에서 엄선된 450여 브랜드가 참가하는 유럽 최대 규모 패션전시회로 1993년 이래 매년 2회 개최되고 있다.

전시회는 유럽은 물론 북미, 중동, 동북아 등 주요 패션도시에서 찾아온 편집매장, 백화점, 온라인 쇼핑몰 바이어가 결집하는 세계적 트레이드쇼로, 르돔 쇼룸에서는 전 세계 세일즈 네트워크 확장을 위해 첫 참가, 엄선된 4개 패션업체의 고부가 디자이너 브랜드 컬렉션 제품 200여벌을 전시, 참관객들에게 깊은 첫인상을 남겼다.

이번 행사에는 르돔 쇼룸의 소울팟 스튜디오(김수진), 아라크네(배형진, 김가영), 아브(이광호), 에이벨(최병두, 박의지) 등 총 4개사가 공동마케팅에 참여했다.

르돔 쇼룸은 그간 집중적으로 공략해 온 중국시장은 물론 일본, 미국 등 신규 시장 개척을 위한 진출 전략을 적극 펼치고 있다.

이에 전 세계 브랜드와 바이어가 집결하는 이번 전시는 르돔 쇼룸의 마케팅 저변 확대를 위한 최적의 기회라 할 수 있다. 장기적 안목을 갖고 세계 패션시장 진출을 가속화 하고 있는 만큼, 르돔 쇼룸의 당 전시회 첫 참가는 세계 시장에서 K-Fashion의 성공 가능성을 시험하는 중요한 발판이 됐다.

이번 ‘2018 S/S 파리 트라노이 여성복 전시회’의 르돔 쇼룸 공동부스에는 디자이너 브랜드 편집매장과 대형 쇼핑몰, 온라인 쇼핑몰, 패션 관련 프레스 등 약 230여명이 방문하는 성과를올렸다.

세계 각지에서 찾아온 패션업계 관계자들은 르돔 쇼룸이 제안하는 고부가 패션제품 브랜드에 큰 관심을 보였다.

이번 마케팅 행사에는 쿠웨이트 소재 고급 편집매장인 NASS 바이어와 미국 시카고 소재 디자이너 브랜드 편집매장인 French Twist 바이어, 싱가포르 기반 디자이너 브랜드 유통업체인 KF Channel 바이어, 미국 브루클린 소재 편집매장인 Elegance NY 등 우수 바이어가 방문해 르돔 쇼룸 공동부스에 참여한 브랜드 컬렉션을 직접 경험했다. 그 결과 첫 참가임에도 불구하고 신규 현장오더를 수주하면서 현장의 즉각적인 반응을 얻어냈다.

 

208 Likes
46 Shares
0 Comments

문 병훈

세계 일주를 꿈꾸는 패션 기자 mbh@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