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REND

전지현, 디올 부티크에서 페미닌한 섹시미 발산

배우 전지현의 여성스럽고 섹시한 스타일링이 화제다.

지난 12일 서울 압구정동 갤러리아백화점 명품관에서 열린 크리스챤 디올 부티크 리오프닝 행사에 참석한 전지현은 독보적인 청순 미모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날 전지현은 디올 2013 F/W 컬렉션의 시스루가 돋보이는 그레이 플란넬 드레스를 입고 화이트 클러치 백과 스트랩 펌프스를 매치하여 우아하고 기품 있는 패션을 연출했다. 특히 베젤에 다이아몬드가 세팅된 심플한 디자인의 디올 세라믹 워치로 마무리 해 한층 품격 있는 스타일링을 완성했다.

한편 전지현은 지난 1일 프랑스 파리에서 열린 ‘크리스챤 디올 2013 F/W 오뜨꾸뛰르 쇼’에 한국 연예인 최초로 초청되어 디올과 인연을 맺었다.

206 Likes
4 Shares
0 Comments

강채원

슈즈, 백, 주얼리 등 액세서리를 담당합니다. 희귀한 액세서리와 공예 등에 관심이 많아요. kangcw.fs@gmai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