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OK BOOK

뮤지션 라비, 남다른 패션센스 더해진 힙한 감성 화보

라이프 스타일 브랜드 머렐(MERRELL)이 2020년 F/W 시즌 모델에 뮤지션 라비를 발탁하며 그와 함께 한 화보를 공개했다.

머렐의 새 모델로 발탁된 라비는 최근 KBS ‘1박2일’ 뿐만 아니라 각 종 예능에서 활약하며 ‘2020 올해의 브랜드 대상’에서 ‘올해의 예능돌’을 수상했다.

머렐에 따르면 “스포티한 브랜드의 정체성 위에 트렌디한 요소를 배치해 새로운 머렐의 이미지를 구축하고 있고, 이에 라비를 모델로 발탁했다. 평소 패셔니스타로 불리는 라비의 젊고 트렌디한 이미지가 브랜드 제품이 추구하는 방향과 일치하기 때문” 이라고 밝혔다.

새롭게 선보이는 F/W 컬렉션 역시 새로운 시도를 통해 트렌디한 디자인으로 진화하며 개성을 중시하는 MZ 세대(밀레니얼+Z세대)를 중심으로 변화했다.

화보 속 라비가 착용한 ‘리버시블 우븐패치 플리스’를 활용한 트렌디한 밀리터리 룩을 완성했다. 카무플라주 패턴과 함께 양면으로 입을 수 있는 리버시블 플리스에 그레이 컬러 조거 팬츠와 매치해 편안하지만 스타일리시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머렐이 새 시즌을 맞아 선보인 ‘프린트 중량다운 점퍼’는 스트리트한 무드의 패턴에 바스락한 나일론 소재감까지 더해져 포근하고 부드러운 착용감을 선사한다. 솜털 80%, 깃털 20%를 사용한 헝가리 구스다운 290G 충전과 3LAYER로 털 빠짐이 없고 보온성이 뛰어나다.

베이직한 디자인의 ‘남성 솔리드 중량다운 점퍼’ 역시 290G 충전에 3LAYER로 털 빠짐을 방지하고 보온성까지 갖췄다.

한편, 머렐과 라비가 함께한 2020 FW 시즌 컬렉션은 전국 머렐 오프라인 매장 및 온라인 스토어에서 만나볼 수 있다.

35 Likes
6 Shares
0 Comments

김수경

여성복, 캐주얼 담당 에디터입니다. 셀럽스타일 및 국내외 컬렉션을 전문적으로 취재합니다. designers@fashionseoul.com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