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여전한 미모, 고현정의 매혹적인 시상식 패션

‘제 57회 백상예술대상’에서 TV부문 대상 시상자로 리즈시절 미모와 함께 등장한 고현정의 시상식 패션이 연일 화제다.

공식 석상에 오랜만에 모습을 드러낸 고현정은 슬림한 실루엣이 돋보이는 핑크색의 실크 드레스와 화려한 주얼리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숄더와 네크라인에 볼드한 체인 디테일이 돋보이는 누드 핑크톤의 가디건과 드레스는 명품 브랜드 톰포드의 2019 F/W 컬렉션으로 알려졌으며, 단아하면서도 우아한 무드가 돋보이는 것이 특징이다.

한편, 드레스와 함께 매치한 주얼리는 프랑스 주얼리 브랜드인 부쉐론의 쎄뻥 보헴 컬렉션으로 알려졌다. 부쉐론의 가장 아이코닉한 컬렉션으로 알려진 쎄뻥 보헴 컬렉션의 링과 이어링을 함께 착용한 고현정은 뱀의 비늘을 연상키시는 화려하고 강렬한 주얼리 디자인과 긴 생머리의 수수한 메이크업이 함께 어우러져 더욱 매혹적인 스타일을 완성 시켰다.

고현정이 착용한 톰포드의 드레스 가격은 5950달러(한화 약 672만원)이며 부쉐론의 이어링은 3000만원대, 링은 각 800만원대, 1000만원대다.

세월을 잊은 듯 여전히 아름다운 외모로 돌아온 고현정은 JTBC ‘너를 닮은 사람’으로 2년 만에 안방극장 복귀를 앞두고 있어 다음 행보가 기대 된다.

119 Likes
4 Shares
0 Comments

강채원

슈즈, 백, 주얼리 등 액세서리를 담당합니다. 희귀한 액세서리와 공예 등에 관심이 많아요. kangcw.fs@gmail.com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