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휴가 계획 무산으로 아쉬운 이들을 위한 여름 스타일링

본격적인 휴가철이 시작되었음에도 불구하고 코로나로 인해 제대로 된 휴가를 즐기지 못하는 이들이 많을 터. 데일리룩으로도 소화 가능한 바캉스룩을 활용해 휴가철 기분을 만끽해보는 것은 어떨까? 올여름을 제대로 즐기기 위해 다양한 아이템을 활용한 여름 스타일링을 제안한다.

봄에는 산뜻한 파스텔 컬러 아이템들이 거리를 물들였다면 여름에는 생기를 더해줄 강렬한 원색 컬러 아이템들이 빛을 발한다. 파워풀한 컬러로 눈길을 사로잡는 막스마라와 아크네 스튜디오의 컬렉션을 참고해 리얼웨이에 도전해보자.

원색에 처음 도전한다면, 컬러 포인트를 더욱 돋보이게 해 줄 심플한 아이템들을 매치해 스타일링하는 것을 추천한다. 마르니의 비비드한 푸시아 핑크 컬러 스커트에 이자벨마랑 로고가 자수로 새겨진 티셔츠를 매치하는 것처럼 말이다. 또는 쉽게 볼 수 없는 비비드한 톤의 청록색을 사용한 위크엔드 막스마라의 원피스를 단독으로 활용할 수도 있다. 여기에 톤 다운된 액세서리를 활용해 컬러를 한 톤 중화시켜준다면 스타일링 완성이다. 라벤더 컬러 바디에 실버 톤 스터드 장식이 더해진 마이클 코어스의 백이나 짙은 청록색의 프로엔자 스쿨러 백 아이템을 예로 들 수 있다. 백은 물론 슈즈 아이템도 세르지오로시나 레이첼콕스의 슈즈처럼 과하지 않은 컬러를 사용한 제품들을 매치해 고급스러운 이미지를 더해보자.

무더운 여름철 어떤 옷을 입어야 할지 고민하는 모든 이들에게 편안함 착용감과 패셔너블한 스타일 두 마리 토끼를 잡을 수 있는 점프수트 룩을 제안한다. 스포트막스와 사카이의 점프수트처럼 아무리 편안한 핏의 옷이라도 패턴과 컬러로 화려함을 더해주면 데일리룩은 물론 바캉스룩으로도 손색없는 법.

타이다이 프린트가 돋보이는 스텔라 매카트니의 점프수트와 청량한 데님 컬러의 디스퀘어드2 점프수트를 눈여겨보자. 심플한 디자인에 시원한 컬러감과 패턴을 더한 점프수트는 어떤 액세서리를 매치하냐에 따라 다른 느낌을 낼 수 있어 매번 다른 스타일링을 하기 어려워하는 이들에겐 꼭 필요한 아이템.

여기에 팝한 컬러의 알렉산더왕 멀티 파우치나 MCM 크로스바디 백처럼 유니크한 액세서리를 활용해 스타일링에 재미를 더해줄 수 있다. 휠라나 라코스테 풋웨어의 컬러 슬리퍼로 포인트를 준다면 호캉스룩, 원마일룩으로 활용 가능하다. 약간의 드레스업을 원한다면 스트랩과 버클 디테일이 돋보이는 닥터마틴 슈즈를 매치해 트렌디함을 한층 업그레이드해줄 수도 있다.

96 Likes
6 Shares
0 Comments

김수경

여성복, 캐주얼 담당 에디터입니다. 셀럽스타일 및 국내외 컬렉션을 전문적으로 취재합니다. designers@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답글 남기기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