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OK BOOK

마리떼 프랑소와 저버, 뮤즈 차정원의 가을 화보

프랑스 캐주얼 브랜드 마리떼 프랑소와 저버 (Marithé Francois Girbaud, 이하 마리떼)가 2021년 F/W 시즌 배우 차정원을 뮤즈로 재발탁하며 새로운 가을 화보를 공개했다.

마리떼 관계자는 “지난 시즌 차정원이 직접 디자인에 참여한 데님의 초도 물량이 출시 이틀 만에 완판되고, 착용한 로고 티셔츠가 3만 장 이상 판매되는 등 2030 여성 소비자를 중심으로 큰 인기를 끌었다”라며, “차정원이 가지고 있는 자연스럽고 세련된 모습이 브랜드 지향점과 부합한다고 판단되어 F/W에도 함께하게 되었다”라고 밝혔다.

공개된 화보에서 차정원은 마리떼의 다양한 신제품을 감각적으로 소화하는 동시에 분위기 있는 표정와 포즈로 본격적인 ‘가을 여신’의 면모를 드러냈다. 평소 패션에 관심이 많은 그녀답게 스타일링에 대한 의견을 적극적으로 제안하며 즐겁게 촬영에 임했다는 후문이다.

이번 차정원 화보에 함께한 마리떼 2021 F/W 컬렉션은 프랑스 작가 카미유 피사로의 ‘몽마르트르 대로(Boulevard Montmartre)’에서 영감을 받아 활기차고 은은하게 빛나는 파리의 모습을 담았다. 레드, 그린, 빈티지 블루 등 새로운 컬러와 다양한 시즌 그래픽을 활용해 빈티지한 무드를 기반으로 생동감 있는 유러피안 캐주얼 스타일을 선보인다. 제품군은 일상속 편안하지만 멋스럽게 즐길 수 있는 스웨트 셔츠와 팬츠, 후드 집업, 데님을 소재로 한 재킷, 팬츠, 원피스 등이며, 베스트 셀러인 볼캡과 베레모 보다 다양하게 출시됐다.

마리떼 21F/W 컬렉션은 9월 16일 14시, 마리떼 프랑소와 저버 공식 온라인 스토어및 무신사, 마리떼 프랑소와 저버 더현대 서울점, 롯데백화점 동탄점, 현대백화점 무역센터점, 현대백화점 신촌, 스타필드 고양점 등에서 만나볼 수 있다.

40 Likes
5 Shares
0 Comments

김수경

여성복, 캐주얼 담당 에디터입니다. 셀럽스타일 및 국내외 컬렉션을 전문적으로 취재합니다. designers@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