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본챔스, ‘Secret Love Diary’ 컬렉션 공개

서플라이디멘드(대표 배상인)의 스트리트 캐주얼 브랜드 본챔스가 2021 FW 컬렉션 ‘Secret Love Diary’를 9월 17일 공개했다.

본챔스는 스포티하면서도 다이내믹한 컬렉션을 선보이며 국내·외로 꾸준한 성장세를 보이고 있는 스트리트 캐주얼 브랜드로, 특히 이번 시즌은 인기 걸그룹 프리스틴 출신의 민경과 경원이 함께하여 큰 이슈가 되고 있다.

본챔스가 선보인 이번 컬렉션에서는 장난스러우면서도 러블리한 분위기의 민경, 경원을 만나볼 수 있다. 민경과 경원이 보여준 따뜻한 우정과 사랑스러움이 이번 룩북 컨셉과 부합하여 모델로 발탁하였다는 것이 브랜드 측의 설명이며, 민경과 경원은 ‘이번 기회를 통해 건강하고 활기찬 모습과 포근한 느낌을 발산하였다’라고 밝혔다.

본챔스의 젤리 베어와 블루 베어 심볼이 적용된 이번 가을 컬렉션은 후드 집업과 니트로 구성되어 간절기에 코디하기 유용하며, 함께 발매된 ACC라인(양말, 담요, 쿠션)의 경우 일상 속에서 손쉽게 귀여운 하이틴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다.

본챔스는 이번 젤리 베어 컬렉션에서 자연스럽고 따뜻한 가을 분위기 속 8, 90년대 하이틴 컨템포러리 감성을 연출하였으며 이번 가을 컬렉션인 ‘Secret Love Diary’를 통해 코로나 시대에 퍼진 개인주의로 인해 잊고 있었던 우정과 사랑의 향수를 상기시켜 MZ 세대의 마음을 사로잡을 것이 라고 전했다.

한편 본챔스는 2021 FW부터 국내 거주 해외 바이어들을 초대해 개최한 수주회에서 전년보다 2배 늘어난 선주문을 통해 잠재력을 과시하며 스트리트 브랜드로서의 입지를 여실히 다져나가고 있다.

본챔스의 새로운 컬렉션은 온라인에서는 공식 홈페이지와 무신사에서 단독 판매하고 있으며, 오프라인으로는 전국 20여 개 편집숍에서 만나볼 수 있다.

54 Likes
4 Shares
0 Comments

문 병훈

세계 일주를 꿈꾸는 패션 기자 mbh@fashionseoul.com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