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디올, 2022 봄-여름 오뜨 꾸뛰르 컬렉션 공개

프랑스 럭셔리 브랜드 ‘디올(Dior)’이 2022 봄-여름 오뜨 꾸뛰르 컬렉션을 공개했다.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마리아 그라치아 치우리는 이번 2022 디올 봄-여름 오뜨 꾸뛰르 컬렉션을 통해 궁극적으로 예술과 장인 정신의 한계를 뛰어넘고자 했다.

특히 이번 컬렉션의 핵심이라고 할 수 있는 자수 디테일은 아뜰리에의 다양한 기법을 드러내며 단순히 장식적인 디테일이 아닌 패브릭에 구조적인 면을 부여하는 역할을 한다. 이는 자수 디테일이 돋보이는 에크루 컬러의 롱 스커트와 은은하게 반짝이는 실버 오간자 셔츠의 대비에서 고스란히 느낄 수 있다.

2022 디올 봄-여름 오뜨 꾸뛰르 컬렉션의 시그니처인 타이츠 또한 자수 특유의 화려함을 바탕으로 수트 부터 이브닝 드레스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제품들과의 생동감 넘치는 조화를 보여준다. 또한 아티스트 마드비 파레크와 마누 파레크 그리고 차나키야 아뜰리에 및 차나키야 공예학교의 만남을 통해 탄생한 제품들은 특별한 장식 디테일이 돋보이는 독창적인 실루엣을 그려낸다.

예술과 장인 기술의 긴밀한 협동을 바탕으로 재탄생한 자수의 매력을 온전히 느낄 수 있는 이번 컬렉션은 디올 공식 SNS에서 만나볼 수 있다.

109 Likes
5 Shares
0 Comments

문 병훈

세계 일주를 꿈꾸는 패션 기자 mbh@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