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FESTYLE

H&M 그룹, 2021 지속가능성 리포트 발간

H&M 그룹은 지속가능성 노력에 대한 긴 역사를 지니고 있으며, 지속가능성은 오랜 기간 비즈니스의 필수적인 부분으로 자리잡았다. 이를 한층 더 명확히 하기 위해 H&M 그룹 웹사이트에서 연간 리포트와 지속가능성 리포트를 통합하여 발표했다.

H&M 그룹의 지속가능성 노력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웹사이트에서 공개된 2021 지속가능성 공개(Sustainability Disclosure 2021)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H&M 그룹은 순환 비즈니스로 나아가는 여정을 밟고 있습니다. 2021년 한 해 동안 이뤄낸 발전이 자랑스럽습니다. 좋은 가치와 지속가능성 제품에 대한 수요가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며, 우리는 좋은 포지션에 위치해 고객에게 이를 제공할 준비가 되어있습니다.”라고 H&M 그룹 CEO 헬레나 헬머슨(Helena Helmersson)은 말한다.

2021 지속가능성 관련 하이라이트는 아래와 같다.

  •  H&M 그룹이 사용하는 소재의 80%는 리사이클 또는 지속가능한 방식으로 만들어졌다. 의류에 사용되는 리사이클 소재의 비율을 5.8%에서 17.9%로 3배 이상 증가시켰으며 2025년까지 전체 소재의 30%를 리사이클 소재로 사용하겠다는 목표를 향해 나아가고 있다.
  • H&M 그룹은 기후 목표를 강화하여 2040년까지 넷제로(Net Zero)*를 달성하고, 2030년까지 절대 배출량을 56% 절감하고자 한다. 이 목표 달성을 위한 한 가지 중요한 단계로 공장 내에 석탄 보일러를 설치한 신규 공급망이나 공장과는 함께 일하지 않기로 결정했다. 이는 공급망에서 사용하는 석탄을 단계적으로 없애겠다는 장기적 목표를 향한 노력의 일환이다.
  • H&M 그룹은 2030년까지 매출을 두 배로 늘리는 동시에, 이산화탄소 배출량을 절반으로 줄이겠다는 새로운 목표를 세웠다.*
  • H&M 그룹은 혁신적인 순환 디자인 툴 ‘서큘레이터(Circulator)’를 런칭해 2025년까지 모든 제품을 순환형으로 디자인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서큘레이터는 H&M 그룹 내 팀이 순환 경제에 적합한 제품을 만드는 것을 목표로 하며, 장기적으로는 다른 기업에서도 순환형 디자인이 가능하도록 함께하고자 한다.
  • 2021년 플리스틱 패키징을 27.8% 감소 시켰으며, 이는 2025년까지 밸류 체인 전반의 패키징 사용을 25%까지 줄이겠다는 목표를 향한 노력이다.
  • 고객들이 보다 지속가능한 방식으로 패션을 즐길 수 있도록 세컨핸드 플랫폼 셀피(Sellpy)를 22개의 새로운 유럽 마켓으로 확장을 포함한 새로운 순환 비즈니스 모델을 선보였다.

* 과학기반 감축목표 이니셔티브(SBTi, Science Based Targets initiative)에 넷제로 기준에 따름.

* 매출 목표는 2021년을 기준으로 한다. H&M 그룹은 2030년까지 탄소 발자국을 절대 수치로 56% 감소시키는 것을목표로 한다(2019년 기준).

71 Likes
3 Shares
0 Comments

강채원

슈즈, 백, 주얼리 등 액세서리를 담당합니다. 희귀한 액세서리와 공예 등에 관심이 많아요. kangcw.fs@gmail.com

Related Articles

답글 남기기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