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가방으로 포인트 주기

가방은 단순히 짐을 넣는 용도를 넘어 이제는 패션을 완성하는 포인트 아이템으로 중요한 역할을 한다. F&F(에프앤에프, 대표 김창수)가 전개하는 프리미엄 스트리트 캐주얼 브랜드 MLB(엠엘비)에서 야외 활동 증가로 가방의 수요가 늘어나는 시기인 만큼 다양한 신제품 가방을 출시하며, 스타일을 돋보이게 할 트렌디하고 실용적인 가방을 소개한다.

먼저 브랜드 헤리티지가 담긴 로고 패턴이 특징인 MLB 프리미엄 라인 모노그램 시리즈는 이번 시즌 트렌드 아이템인 미니백부터 크로스백, 호보백, 토트백, 버킷백 등 다양한 스타일의 신상품을 선보인다.

반달 모양의 디자인으로 곡선형 실루엣이 돋보이는 호보백은 모노그램 자카드 패턴과 나일론 소재의 제품으로 출시됐다. 블루, 라이트 카키, 오렌지 등 여름에도 매치하기 좋은 다양한 컬러로 구성되어 데일리 백으로 제격이며, 여름철 스타일리시한 리조트룩, 세련된 캐주얼룩까지 다양한 스타일이 가능하다.

크로스백은 엠보, 자카드, 체커보드 등 다채로운 디자인과 미니 사이즈부터 휴대폰 사이즈까지 다양한 크기로 선택의 폭을 더욱 넓혔다. 엠보 크로스백은 패미닌한 느낌을 연출할 수 있고, 자카드 크로스백은 활용도 높은 수납공간으로 여름철 야외 활동 시 스포티브룩이나 패셔너블한 에슬레저룩으로 활용도가 높다. 특히, 나일론 핸드폰 크로스백과 같이 콤팩트한 사이즈의 미니 크로스백은 남성에게도 반응이 좋다.

많은 소지품을 넣을 수 있도록 제작된 캔버스 토트백은 대학생들에게 개강룩, 캠퍼스룩으로 인기가 높다. 모노그램 특유의 세련미가 잘 드러나는 모노그램 자카드 토트백은 포멀룩부터 오피스룩까지 커버 가능하다.

복주머니처럼 여밀 수 있는 디자인의 버킷백은 사계절 내내 데일리 백으로 활용하기 좋지만, 여름철 드레시한 원피스와 매치하면 세련된 썸머룩이나 여행룩을 연출하기에 안성맞춤이다. 자카드 미니 버킷백은 미니백, 마이크로백 트렌드와 맞물려 반응이 뜨거운 아이템으로, 탈부착이 가능한 스트랩이 있어 크로스 바디로도 착용 가능하다.

193 Likes
2 Shares
0 Comments

김수경

여성복, 캐주얼 담당 에디터입니다. 셀럽스타일 및 국내외 컬렉션을 전문적으로 취재합니다. designers@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답글 남기기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