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아마존 글로벌셀링, 2023 한국 셀러 글로벌 진출 지원 전략 공개

아마존 글로벌셀링, 2023 한국 셀러 글로벌 진출 지원 전략 공개 | 1
사진제공 아마존

아마존 글로벌셀링 코리아(Amazon Global Selling)는 금일 연례 셀러 컨퍼런스를 개최했다. 올해 컨퍼런스에서 아마존 글로벌셀링 코리아는 국내 셀러의 글로벌 비즈니스 성장을 지원하기 위한 2023년 4대 전략적 우선순위를 발표했다. 뿐만 아니라, 아마존 입점 여부에 관계없이, 한국 셀러들이 해외 판매를 위한 유용한 정보를 획득하고 각종 이벤트에 참여할 수 있는 ‘아마존 셀러 파크(Amazon Sellers Park)’ 파일럿 프로그램을 첫 공개했다.

3년만에 오프라인으로 개최되어 온라인으로 동시 생방송된 올해 컨퍼런스는 셀러 및 정부 관계자 등 총 2,500명 이상의 참석자를 모으며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브랜드 언박싱’이라는 테마 아래, K-브랜드들의 글로벌 시장 성공 요소에 대한 인사이트를 나누고, 셀러들의 빛나는 성과를 축하하는 의미 있는 시간을 가졌다.

현재 아마존을 통해 해외 시장에 판매하고 있는 국내 셀러는 1만 명 이상으로, 2022년 두 자릿수의 매출 성장을 이루었다. 현재 국내 셀러가 입점 가능한 모든 국가에서 매출이 성장했으며, 특히 인도, 호주, 싱가포르, 일본, 미국 등의 시장에서 눈에 띄는 성과를 보이고 있다. 카테고리 별로도, 뷰티, 식품, 가구 및 전자 기기를 포함한 제품군 등 다양한 카테고리에서 2019년 이래 성장을 지속했다. 또한, 지난 3년 간[1] 아마존의 브랜드 등록 절차인 브랜드 레지스트리(Brand Registry)에 등록해 브랜드 셀러로서 판매하고 있는 셀러들이 국내 패션, 뷰티, 식품 카테고리에서 크게 증가했는데, 실제 브랜드 등록 셀러 수의 연평균 증가율은 80%에 달한다.

아마존 글로벌셀링 코리아의 신화숙 대표는 “크로스보더 이커머스 시장은 계속해 성장할 전망이다”라며, “국내 기업 및 브랜드들은 더 이상 국내 시장에만 머무르지 않고, K-브랜드로서 전세계적 입지를 확장해 나가고 있다. 아마존 글로벌셀링 코리아는 국내 셀러들의 이익을 최대화할 수 있는 방향으로 글로벌 소비자에게 더 많은 한국의 브랜드와 제품들을 알리는 일에 집중할 것”이라고 밝혔다.

69 Views
10 Shares
0 Comments

문 병훈

세계 일주를 꿈꾸는 패션 기자 mbh@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