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REND

로만손, ‘다즐링 블루’ 콘셉트 워치 제안

‘청마의 해’를 맞아 블루 컬러의 패션 아이템들이 최신 트렌드로 떠오르고 있다. 가방부터 시작해서 지갑, 구두, 액세서리 등 바야흐로 블루 컬러가 대세다. 다가오는 밸런타인데이를 위해 머스트 해브 아이템인 블루컬러 시계로 남자친구 혹은 남편의 센스를 업그레이드 시켜보자.

‘남자친구가 원하는 선물 베스트 3’에는 언제나 시계가 있다. 로만손(ROMANSON)에서는 트렌드 컬러인 ‘다즐링 블루’를 테마로 한 다양한 블루 컬러 포인트의 시계를 선물로 제안한다.

+ 스포츠를 좋아하는 남자라면, 로만손 액티브 씨스텍

시원한 블루 다이얼이 시선을 사로 잡는 ‘씨스텍_AM3203HM’은 감각적인 디자인과 유연하고 우아한 셰이프, 세련된 디테일이 돋보인다.

20140207_romanson_watch (1)두께 감이 느껴지는 베젤 부분과 수중에서도 확인이 용이한 원형의 인덱스, 잠수함의 조준경을모티브로한하단의스몰세컨드는시계의콘셉트인잠수함의느낌이잘드러난다. 특히 해양 레저 활동 및 시야 확보가 어려운 환경에서도 시간 확인이 가능하도록 10ATM 방수 기능, 핸즈와 인덱스 부분에 넓게 야광 처리, 다이얼링 또한 잉크 몰입을 선명하고 두껍게 처리해 시인성을 높였다. 가격은 49만 5,000원

+ 클래식 워치를 좋아하는 남자라면, 로만손 클래식 다즐링

심연의 깊은 바다를 연상케 하는 딥 블루 컬러의 ‘다즐링_TL4201MM’은 돔 형식의 글라스가 고급스러움을 더하는 정통 클래식 시계이다.

20140207_romanson_watch (3)심플한 인덱스와 함께 깔끔한 디자인의 베젤과 러그가 만나 모던한 스타일을 완성한다. 특히 3시 방향의 부채꼴 모양의 데이트 창으로 디자인에 위트를 더했다. 짙은 딥 블루의 컬러의 가죽 밴드로 블루의 매력이 가장 잘 드러나는 모델이다. 가격은 23만 5,000원.

+ 편안한 일상의 여유를 즐길 줄 아는 남자 라면, 로만손 클래식 댄

상큼한 스카이 블루와 네이비 컬러가 어우러진 ‘나토 밴드 워치 댄_TL3252UU’는 일상에서 편안하면서도 패션 감각을 잃지 않는 댄디 가이를 위해 데일리 워치를 콘셉트로 디자인 됐다.

20140207_romanson_watch (2)헤리티지 감성이 녹아있는 심플하고 클래식한 다이얼 디자인에 가죽과 나토 밴드로의 교체가 가능해 격식 있는 옷차림이나 캐주얼한 의상 모두에 잘 어울린다. 최근 트렌드인 손목 레이어드 스타일링에 활용도가 높은 유니섹스 아이템으로 다양한 컬러의 나토밴드를 별도로 구성해 색다른 분위기의 연출 또한 가능하다. 가격은 23만 5,000원.

137 Likes
4 Shares
0 Comments

강채원

슈즈, 백, 주얼리 등 액세서리를 담당합니다. 희귀한 액세서리와 공예 등에 관심이 많아요. kangcw.fs@gmai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