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OK BOOKTREND

제이맨 ‘남궁민·송재림·오상진·윤한’의 뉴요커 티 타임 이야기

ⓒ 질스튜어트 뉴욕_남궁민
ⓒ 질스튜어트 뉴욕_남궁민

질스튜어트 뉴욕(JILLSTAURT NEW YORK)이 제이맨(JMAN) 캠페인 두 번째 테마 ‘티 타임’을 공개했다.

지난달 16일 질스튜어트 뉴욕의 웹사이트, 블로그, 페이스북을 통해 첫 공개한 제이맨 캠페인은 패션, 커리어, 라이프스타일, 스피릿, 애티튜드를 보유한 프로페셔널한 젠틀맨을 가리킨다.

질스튜어트 뉴욕은 배우 남궁민, 송재림, 방송인 오상진, 피아니스트 윤한 등을 비롯해 오피니언 리더, 트렌드 세터 등 다양한 분야에서 도전과 성공적인 활동을 하고 있는 남성 16명을 제이맨으로 선정했다.

뉴욕을 모티브로 한 이번 티 타임(TEE TIME) 테마는 뉴욕을 상징하는 자유의 여신상과 엠파이어 스테이트 빌딩, 성조기, 락그룹 메탈리카의 타이포 등을 여름철 대표 아이템인 티셔츠에 입체감 있게 재구성하여 유머러스하게 형상화 시켰다.

티 타임 티셔츠를 숏팬츠, 슬랙스, 스니커즈 등과 함께 매치시켜 편안하면서도 심플한 이지룩 스타일을 선보였으며, 재킷 안에는 셔츠대신 이너로 활용해 위트 있는 룩도 연출했다.

한편 질스튜어트 뉴욕은 두 번째 테마 오픈과 함께 LF몰을 통해 특별 기획전을 진행한다.

ⓒ 질스튜어트 뉴욕_윤한
ⓒ 질스튜어트 뉴욕_윤한
ⓒ 질스튜어트 뉴욕_오상진
ⓒ 질스튜어트 뉴욕_오상진
ⓒ 질스튜어트 뉴욕_송재림
ⓒ 질스튜어트 뉴욕_송재림
236 Likes
4 Shares
0 Comments

유상현

press@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