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아메리칸 투어리스터, ‘대세돌’ 여자친구 전속모델 발탁

아메리칸 투어리스터, ‘대세돌’ 여자친구 전속모델 발탁 | 1글로벌 여행가방 브랜드 아메리칸 투어리스터(American Toutrister)가 각종 음원차트를 휩쓸며 ‘대세돌’로 떠오르고 있는 걸그룹 여자친구를 전속모델로 발탁했다.

아메리칸 투어리스터는 개성 넘치고 트렌디한 2030 젊은 세대를 타깃으로 강렬한 색감과 독특한 패턴 등 톡톡 튀는 디자인의 여행가방을 선보이는 브랜드다.

여자친구는 아메리칸 투어리스터 2016 S/S 시즌 화보 촬영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모델 활동을 펼친다. 그들은 신제품 ‘뉴 스트림 알파(New Stream Alfa)’를 비롯해 스테디셀러인 ‘HS MV+’, ‘자비스(Zavis)’, ‘큐브 팝(Cube Pop)’ 등 다양한 여행가방과 함께 발랄함과 시크함을 오가는 팔색조 매력을 발산했다.

김희정 쌤소나이트코리아 마케팅 이사는 “최근 흥이 많다는 뜻이 ‘흥자친구’ 애칭을 갖고 있는 걸그룹 여자친구가 경쾌한 브랜드 이미지와 잘 부합한다고 판단해 모델로 발탁하게 됐다”며 “올 한 해 동안 여자친구와 함께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고 전했다.

한편 아메리칸 투어리스터는 지비스, 큐브 팝 등 디자인과 기능성을 동시에 갖춘 가성비 좋은 여행가방을 선보이며 특히 2030 젊은 세대 사이에서 트렌디한 이미지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자세한 사항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475 Views
6 Shares
0 Comments

강채원

슈즈, 백, 주얼리 등 액세서리를 담당합니다. 희귀한 액세서리와 공예 등에 관심이 많습니다. designers@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답글 남기기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