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롤렉스 CSR 경영 첫번째 이야기

기업들의 CSR(Corporate Social Responsibility) 경영이 주요 화두로 떠오른 가운데, 글로벌 명품 시계 브랜드 롤렉스는 지난 2019년부터 전 세계 환경보호를 위한 ‘퍼페츄얼 플래닛(Perpetual Planet)’ 캠페인을 진행해오며 주목받고 있다.

롤렉스는 CSR 활동의 핵심인 ‘퍼페츄얼 플래닛(Perpetual Planet)’캠페인의 일환으로 전 세계적으로 유명한 해양학자 실비아 얼(Sylvia Earle)이 이끄는 미션 블루(Mission Blue) 이니셔티브와 협력해 지구의 바다를 보살피고 보호하는 일에 동참하고 있다.

실비아 얼은 40년이 넘는 세월 동안 활동해 온 해양 탐험 분야의 선구자로, 오염되기 쉬운 해양과 해양 생태계를 위해 헌신적으로 노력하는 인물이다. 지난 2009년 실비아 얼은 해양 생물들이 활발히 살아가고 있는 지역을 상징하는 해양 희망 구역인 호프 스팟(Hope Spots)을 지정하고 이 구역을 보호하려는 국제적인 움직임인 미션 블루를 이끌며 대중적인 지지를 얻었다.

미션 블루는 전 세계를 아우르는 해양 보호 구역 네트워크를 구축하는 일을 선도하고 있다. 이 네트워크는 주요 생물종과 생태계를 보호하고 지역사회에 영감을 불어넣으며, 해양 보호 활동을 지원하고 있다. 또한, 해양 보호 활동에 대한 전 세계 대중의 관심과 지지를 불러일으키는 역할을 하고 있다. 각 호프 스팟은 과학적으로 해양 보호에 중추적 역할을 하는 것으로 입증된 주요 지역을 지정한다. 미션 블루 팀은 실비아 얼의 지도하에 이러한 주요 생태계를 파악 및 연구하기 위한 탐사를 진행하고, 앞으로 해당 생태계를 보호하기 위한 방법과 인력을 확보해 나가고 있다.

롤렉스는 설립자 한스 빌스도르프(Hans Wilsdorf)가 극한의 환경에서 지구를 탐사하는 탐험가들을 위해 1927년 최초의 방수 손목시계를 제작한 이래 자연을 탐구하고 보호하고자 노력하는 개인과 단체를 지속적으로 후원해오고 있으며, 실비아 얼의 미션 블루와도 견고한 파트너십을 유지하고 있다.

실비아 얼은 “롤렉스는 탐험과 보존, 예술 그리고 인류가 최상의 성과를 낼 수 있도록 지원한다는 이념을 따르고 있다”, “롤렉스 시계를 착용하는 것은 자신 역시 롤렉스의 이념을 소중히 여기며, 보살핌과 돌봄의 가치관을 공유하고 있다는 것을 보여주는 상징과도 같다”고 전하며 롤렉스와의 깊은 정서적 유대감을 드러내기도 했다.

한편, 롤렉스는 지난 6월 8일 세계 해양의 날(World Oceans Day)을 맞아 실비아 얼을 비롯해 지구 해양 보호를 위해 헌신하고 있는 6명의 RAE(Rolex Awards for Enterprise·롤렉스 어워드) 수상자들을 ‘바다를 지키는 영웅들(Heroes of the Oceans)’이라는 이름으로 소개했다.

40년이 넘는 세월 동안 롤렉스 어워드는 혁신적인 프로젝트를 통해 인류의 지식과 안녕을 증진하고, 주요 도전 과제에 해결책을 제시하며 미래 세대를 위한 자연 및 문화유산을 보존하는데 앞장선 개인들을 지원해왔으며, 롤렉스 퍼페츄얼 플래닛 캠페인의 중심 축이기도 하다. 6명의 롤렉스 어워드 수상자들은 아래 영상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18 Likes
4 Shares
0 Comments

문 병훈

세계 일주를 꿈꾸는 패션 기자 mbh@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