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라코스테 X 피너츠, 두 아이콘의 만남

64 / 100

프랑스 프리미엄 캐주얼 브랜드 ‘라코스테(LACOSTE)’가 세계적으로 유명한 찰스 슐츠의 연재 만화 ‘피너츠(PEANUTS)’와 콜라보레이션을 진행한다.

‘찰스 먼로 슐츠(Charles M. Schulz)’가 그린 미국의 만화를 원작으로 하는 애니메이션 피너츠는 1950년에 처음으로 등장했다. 사랑스러운 강아지와 천진난만한 장난꾸러기 캐릭터들이 등장하는 피너츠는 전 세계 어린이와 어른까지, 모두에게 사랑받으며 오랜 기간 동안 많은 사람들에게 친구가 되어준 만화이다.

라코스테와 피너츠의 세번째 만남인 이번 FW 시즌 콜라보레이션은 피너츠의 캐릭터들을 담은 레디 투 웨어와풋웨어,액세서리를 선보여 아이는 물론, 어른까지 온 가족을 위한 유쾌한 토탈 컬렉션을 완성했다.

폴로 원피스와 후디, 스웻셔츠, 팬츠 등의 의류 컬렉션과 풋웨어 및 레더굳, 액세서리까지 다양한 아이템을 선보인다. 인정 많은 ‘찰리 브라운’과 사랑스러운 비글‘스누피’, 작은 새 ‘우드스탁’, 그리고 늠름한 ‘루시’까지 피너츠의 캐릭터들은 라코스테 컬렉션에 등장하여 테니스를 치거나, 인생의 의미 있는 대화를 나누고 있다. 여기에 라코스테와 피너츠의 공통된 가치인 인간미, 유머, 창의성, 열정을 담아냈다.

이번 콜라보레이션 컬렉션은 스포츠웨어와 원마일웨어 등 다양하게 활용 가능한 것은 물론,커플룩과 패밀리룩으로도 연출할 수 있어 실용적이다.

39 Likes
4 Shares
0 Comments

문 병훈

세계 일주를 꿈꾸는 패션 기자 mbh@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