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지그재그, 여름 휴가 상품 거래액 16배 이상 증가

카카오스타일(Kakao Style, 대표 서정훈)이 운영하는 스타일 커머스 플랫폼 ‘지그재그’는 평년보다 높은 기온과 엔데믹에 대한 기대감으로, 4월임에도 불구하고 여름 휴가 관련 상품 거래액이 최대 16배 이상 급증했다고 밝혔다.

3월과 4월(2022.03.01~04.24) 지그재그 고객 구매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여름 휴양지에서 시원하게 착용할 수 있으면서도 화려함까지 놓치지 않는 ‘맥시 원피스’ 거래액은 전년 동기 대비 8배(682%) 가까이, 다양한 패턴과 세련된 핏으로 별다른 액세서리 없이도 이국적인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는 ‘랩 원피스’ 거래액은 3배(217%) 증가했다.

올해 3월 평균 온도가 평년 대비 1.6도 가량 올라가며 1973년 이후 역대 세 번째로 높은 기온을 기록했다. 평년보다 빠르게 더워지는 날씨와 더불어, 해외 입국자 격리 해제로 2년만에 자유로운 해외 여행이 가능해지며 많은 사람들이 한 발 앞서 여름 휴가를 준비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비치웨어 수요가 늘어나며 여름 휴가로 바다나 수영장을 찾는 사람들도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수영복’ 거래액은 전년 대비 15배(1492%) 이상 눈에 띄게 늘었으며, 비키니와 래쉬가드 거래액도 각각 689%, 1058% 증가했다. 수영복 위에 가볍게 걸치기만 해도 휴양지 패션이 완성되는 ‘로브’의 거래액은 828% 상승했다.

이와 함께 여름 휴가에 필요한 아이템의 거래액도 큰 폭으로 늘었다. 야외활동을 할 때 뜨거운 햇빛을 가리는 것은 물론 멋스러운 휴양지 패션을 연출할 수 있는 모자 종류가 인기를 끌고 있다. 바캉스 분위기를 물씬 풍기는 파나마햇과 플로피햇은 각각 거래액이 633%, 691% 증가했으며, 썬캡의 거래액은 16배(1516%) 이상 상승했다. 원피스나 숏팬츠 등 어디에나 매치하기 좋은 샌들과 슬리퍼의 거래액 역시 각각 192%, 248% 증가했다.

지그재그에서는 ‘롱 비치 원피스’, ‘썸머 도트 랩원피스’ 등 바캉스룩 원피스에서부터 ‘라탄 파나마햇’, ‘플랫폼 통굽 슬리퍼’ 등 여름 휴가 필수 아이템까지 다양한 상품을 판매 중이다. 밤 12시 이전 주문 시 다음날 도착하는 ‘직진배송관’에서도 래쉬가드와 비키니 등 각양각색의 비치웨어 상품을 선보이고 있다.

카카오스타일 관계자는 “호캉스나 홈캉스 등으로 만족해야 했던 지난 2년과는 달리 올해는 해외나 국내 여행지 등 다양한 장소에서 휴가를 즐기는 사람들이 늘어나며 한동안 주춤했던 휴양지 스타일이 다시 사랑받을 것으로 보인다”며 “지그재그에서 여러 상품을 탐색하며 각자 취향에 맞는 자신만의 바캉스룩을 완성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55 Likes
6 Shares
0 Comments

문 병훈

세계 일주를 꿈꾸는 패션 기자 mbh@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답글 남기기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