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크리스찬 루부탱 ‘오션 투 아마존 시리즈’ 출시

프랑스 디자이너 브랜드 크리스찬 루부탱(Christian Louboutin)에서 감각적인 디자인의 오션 투 아마존 디그레이드 시리즈(Ocean-to-Amazon Dégradé Series)를 출시한다고 14일 밝혔다.

‘오션 투 아마존 디그레이드 시리즈’는 카드 홀더와 반지갑, 장지갑 등으로 구성됐다. 컬러의 경우 컬렉션 이름에 걸맞게 오션을 상징하는 ‘블루’와 아마존을 의미하는 ‘그린’을 사용해 은은하게 퍼져나가는 투톤 그러데이션으로 표현했다.

제품 전면에는 크리스찬 루부탱 특유의 스파이크 디테일을 더해 강렬하면서도 독특한 이미지를 고스란히 담아낸 것이 특징이다. 소재의 경우 페이턴트 재질의 가죽을 적용해 풍부한 광택감과 고급스러운 느낌을 자아낸다.지갑 내부에는 루부탱 고유의 홍창(Red Sole, 빨간 밑창)을 연상시키는 강렬한 레드 컬러를 사용해 브랜드 아이덴티티를 강조했다.

이번 시리즈는 카드 홀더, 지갑 등의 가죽 소품뿐만 아니라 남성 로퍼, 여성 하이힐 등 다양한 상품으로 구성돼 취향에 따른 폭넓은 선택이 가능하다.

크리스찬 루부탱의 매력을 한껏 느낄 수 있는 ‘오션 투 아마존 디그레이드 시리즈’는 크리스찬 루부탱 갤러리아 명품관 매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108 Likes
5 Shares
0 Comments

구하나

리그 오브 레전드를 즐기는 패션 에디터(__*) 1:1 신청 환영 press@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

Adblock Detected

Please consider supporting us by disabling your ad block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