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REND

올가을 골프웨어, 고급스러움에 ‘기능성’을 더하다

올가을 골프웨어, 고급스러움에 ‘기능성’을 더하다 | 1본격적인 가을 골프 시즌이 돌아왔다. 특히 올해는 세계 2대 국가 대항 골프 대회인 ‘2015 프레지던츠컵’이 아시아 최초로 국내에서 개최되면서 벌써부터 골프 마니아들을 설레게 하고 있다. 이에 골프웨어에 대한 관심도 높아질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김영 코오롱인더스트리 FnC부문 디자인 실장은 “이번 시즌에는 고급스러운 디자인에 기능성과 실용성이 강화된 골프웨어가 대세로 떠오를 전망이다”라며 “특히 남성들의 경우 은은한 광택감이 감도는 바람막이 재킷이나 알파카, 다운재킷 등 보온성과 활동적인 소재가 믹스된 아우터를 활용하면 트렌디한 골프웨어를 완성할 수 있다”라고 조언했다.

이어 “여성들의 경우 신축성이 뛰어난 특수 소재의 데님을 추천한다. 필드에서 세련된 스타일을 살리면서도 움직임이 편해 실용성이 높은 제품이다”라고 전했다.

# 엘로드, 고급스러움과 기능성을 잡다

코오롱인더스트리 FnC부문이 전개하는 골프웨어 브랜드 엘로드는 골프 국가대표 의류를 오랫동안 제작한 브랜드답게 축적된 기술과 노하우가 집약된 제품을 선보였다. 특히 일본 디자이너 미츠코 사카구치와 협업을 통해 완성한 ‘사카구치 라인’은 감각적인 디자인과 기능성을 강화한 것이 특징이다.올가을 골프웨어, 고급스러움에 ‘기능성’을 더하다 | 2엘로드의 ‘방풍 오픈 스웨터’는 추운 날씨에 장기간 필드에서 플레이를 하더라도 뛰어난 보온효과를 제공하는 제품이다. 전체적으로 은은한 광택감을 포인트로 더해 세련되면서도 멋스러운 디자인을 자랑한다. 특히 양 팔 부분에 니트 소재를 적용해 스윙에 전혀 불편함이 없도록 설계됐다.올가을 골프웨어, 고급스러움에 ‘기능성’을 더하다 | 3‘필드 데님’은 신축성이 뛰어난 소재를 사용해 필드는 물론 일상생활에서도 편안하게 착용할 수 있는 제품이다. 또한 데님 특유의 캐주얼 감성과 골프웨어의 스포티즘을 융합해 고급스럽고 감각적인 디자인을 자랑한다.

# 잭니클라우스, 세련된 정통 아메리칸 감성을 담았다

잭니클라우스는 정통 아메리칸 감성을 강조하고, 젊은 세대들과 호흡할 수 있는 세련된 디자인의 골프웨어를 선보였다.올가을 골프웨어, 고급스러움에 ‘기능성’을 더하다 | 4잭니클라우스의 ‘패스파인더 기능성 패딩 점퍼’는 신슐레이트 충전재를 사용해 가벼운 착용감을 제공한다. 또한 가슴 부분과 등판에 다른 컬러와 소재의 패치를 접목해 트렌디하고 고급스러운 감성을 자아낸다. 특히 어깨 뒷부분에는 신축성이 우수한 액션 밴드를 적용해 활동성을 높였다.올가을 골프웨어, 고급스러움에 ‘기능성’을 더하다 | 5‘반집업 저지 방풍 니트’는 스트레치 저지 소재를 통해 방풍과 활동성을 모두 겸비한 제품이다. 특히 옆선과 밑단에 니트 시보리 원단을 사용해 우수한 신축성과 편안한 착용감을 제공한다.

596 Views
5 Shares
0 Comments

패션서울 편집부

press@fashionseoul.com 디자이너, 인디브랜드, 패션테크 그리고 의류 산업의 생태계를 구축합니다.

Related Articles

답글 남기기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