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REND

모델 수주, 칸 영화제 레드 카펫에서 바비 인형으로 변신

톱모델 수주가 지난 5월 13일(현지시간) ‘제71회 칸 영화제’ 레드카펫에 등장했다.

칸 영화제 공식파트너인 로레알 파리 글로벌 엠버서더로 레드카펫에 참석한 수주는 바비 인형을 연상케 하는 모습으로 스포트라이트를 한 몸에 받았다.

이날 수주는 샤넬 머메이드 스타일의 핑크 드레스로 여성스럽고 로맨틱한 느낌을 한껏 드러냈다. 그녀는 금발의 뱅 헤어 스타일까지 더해져 완벽한 바비 인형 비주얼을 뽐냈다. 여기에 세련되고 프로패셔널한 포즈와 표정으로 시선으로 글로벌 모델임을 다시 한 번 입증했다.

수주한편 수주는 로레알 파리 엠버서더로 광고 캠페인, 레드 카펫 등 다양한 활약을 펼치고 있다.

164 Likes
6 Shares
0 Comments

김수경

여성복, 캐주얼 담당 에디터입니다. 셀럽스타일 및 국내외 컬렉션을 전문적으로 취재합니다. designers@fashionseoul.com

Related Articles

Back to top button